LG전자가 선보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M(LG SIGNATURE OLED M, 97M3)이 美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3의 공식 어워드에서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M은 CES의 공식 어워드 파트너 엔가젯(Engadget)이 선정한 홈시어터 부문(Best Home Theater Tech) 최고상(Best of CES Awards)을 수상했다. 이 제품은 현존 최대 크기인 97형 올레드 TV에 세계 최초로 4K·120Hz 무선 전송 솔루션을 탑재해 초대형 화면 주변에 전원을 제외한 모든 선(線)을 없애 TV가 설치된 주변 공간이 깔끔해진다.

엔가젯은 특히 ‘LG 시그니처 올레드 M’에 적용된 무선 전송기술에 주목했다. 매체는 “TV와 약 10m 떨어진 곳에서도 4K·120Hz의 고화질 영상과 소리를 안정적으로 전달하는 무선 전송 기술이 인상적”이라며 “이 기술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차원의 다양함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호평했다.

해외 유력 매체들의 찬사도 쏟아졌다. 美 IT 매체 탐스가이드(Tom’s Guide)는 “올해 CES에서 본 모든 제품 중 가장 멋지고 혁신적인 제품”이라고 극찬하며 최고 제품(Best in show)으로 선정했다. 美 IT 전문매체 씨넷(Cnet)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M을 CES 2023 최고 TV 가운데 첫 번째로 꼽으며 “다른 모든 TV를 부끄럽게 만드는 혁신적인 초대형 무선 TV”라고 평가했다.

앞서 LG 시그니처 올레드 M은 CES 주관사인 美 소비자기술협회(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CTA)로부터 내장기술(Embedded Technologies)과 영상디스플레이(Video Display) 등 2개 부문에서 각각 혁신상을 받기도 했다. LG 올레드 TV는 이번 CES 2023에서 최고 혁신상 2개를 포함해 역대 최다인 총 12개의 혁신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LG전자는 CES 2023 최고 혁신상(Best of Innovation) 및 혁신상 28개를 비롯해 엔가젯이 선정한 홈시어터 최고상과 유력 매체들이 선정한 어워드 등 현지시간 7일 기준 총 166개의 어워드를 받았다.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고객경험 혁신을 이끄는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무선 청소기 등 LG 생활가전에 대한 매체들의 찬사도 이어졌다.

美 리뷰 전문매체 리뷰드닷컴(Reviewed.com)은 LG 디오스 무드업 냉장고에 대해 “업계 최초로 냉장고 도어에 LED를 적용해 제품의 색상과 분위기를 바꿀 수 있다”며 호평했다. 또 LG 퓨리케어 에어로퍼니처는 “무드 조명과 무선 충전 기술을 갖춘 화려한 색상의 테이블형 공기청정기로 주변 가구와도 조화롭다”고 극찬하며 각각 에디터스 초이스(Editor’s Choice)로 선정했다.

美 디자인 전문매체 ‘얀코디자인(Yanko Design)’은 LG 미니멀 디자인 가전에 대해 “주변 환경과 조화를 이루는 무채색 계열로 환경에 미치는 영향까지 고려한 제품”이라고 호평했다. 또 액자형 에어컨 신제품인 LG 아트쿨 갤러리는 “에어컨이 아닌 액자를 연상시키는 아름다운 디자인의 제품”이라며 두 제품 모두 CES 2023 최고 제품(Best of CES 2023)으로 선정했다.

또 ▲문을 열지 않고도 냉장고 내부를 들여다볼 수 있는 노크온 디자인의 LG 인스타뷰 프렌치도어 냉장고 ▲문을 열지 않고도 음식의 조리 상태를 손쉽게 확인하는 LG 더블 전기오븐레인지 ▲에어수비드 기능 갖춘 LG 인스타뷰 씽큐 오븐 등 다양한 제품이 매체들의 주목을 받았다.

이외에도 ▲CES 최고 혁신상에 빛나는 투명 올레드 스크린 ▲커브드 올레드 패널을 적용한 LG 울트라기어 올레드 게이밍 모니터 ▲프리미엄 무선 스피커 LG 엑스붐 360 등도 혁신성을 인정받으며 다수의 유력 매체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았다.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