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5일부터 8일(현지 시간)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 CES 2023에서 세계 최초 듀얼 UHD 게이밍 모니터 등 올해 출시할 신제품을 대거 공개한다.

대표적인 제품은 4종으로, ▲세계 최초 듀얼 UHD 해상도를 지원하는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9’ ▲OLED 패널을 탑재한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OLED G9’ ▲5K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 S9′ ▲’스마트 모니터 M8’ 등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정훈 부사장은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해 2023년형 모니터 신제품 라인업을 완성했다”며 “앞으로도 삼성전자의 기술 혁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고의 사용 경험을 제공하는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 세계 최초 듀얼 UHD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9’

‘오디세이 네오 G9’은 기존 모델(49형) 대비 약 37%(면적 기준) 커진 57형 크기, 1,000R 곡률의 커브드 디자인 제품으로, 세계 최초로 듀얼 UHD 해상도(7,680 x 2,160)를 지원하는 게이밍 모니터이다.
※ 57형 크기의 듀얼 UHD 해상도 : 32형 크기의 UHD 해상도 패널 2개가 이어 붙어있는 형태

특히, 모니터 중에서는 세계 최초로 DP 2.1 규격을 지원해 최고 수준의 화질 구현이 가능하다. DP 2.1 규격은 DP 1.4 대비 약 2배 이상 데이터 전송 속도가 빠르며, 영상 정보를 왜곡 없이 전송 가능한 시각적 무손실 압축 DSC 코덱이 적용됐다.
※ DP(DisplayPort): 비디오전자공학표준협회(VESA)에서 정한 디스플레이 인터페이스 표준 규격으로, 영상 신호뿐 아니라 음성 신호도 전송할 수 있음.

기존 LED 대비 40분의 1(높이 기준) 크기로 작아진 ‘퀀텀 미니 LED’를 광원으로 사용하고, 삼성의 독자적 화질 기술인 ‘퀀텀 매트릭스 기술’과 ‘VESA Display HDR™ 1000’ 규격을 만족한다.

이 밖에도 ▲240Hz 고주사율 ▲HDMI 2.1 포트 2개 ▲HDR 게이밍 환경에서도 끊김 없는 화면을 지원하는 ‘프리싱크 프리미엄 프로(Freesync Premium Pro) ‘ ▲동적명암비 1,000,000:1(백만분의 일) ▲빛 반사를 최소화하는 ‘매트 디스플레이(Matte Display)’ 탑재 등으로 압도적인 몰입감의 게이밍 경험을 제공한다.

□ 240Hz 고주사율·0.1ms 반응속도의 ‘오디세이 OLED G9’

삼성전자는 49형 크기의 OLED 패널이 적용된 ‘오디세이 OLED G9’도 선보인다.

오디세이 OLED G9은 1,800R 곡률의 커브드 디자인에 32:9 와이드 스크린 화면, 듀얼 QHD(5,120 x 1,440) 해상도를 지원하는 게이밍 모니터이다.

픽셀 단위로 밝기 조절이 가능한 OLED 패널을 탑재하고, 최대 240Hz의 고주사율과 실시간에 가까운 0.1ms(GTG)의 반응 속도를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PC 없이도 다양한 OTT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삼성 스마트 허브’와 스트리밍 게임 플랫폼 연동 서비스인 ‘삼성 게이밍 허브’를 탑재해 프라임 비디오·넷플릭스·유튜브는 물론 엑스박스 게임 패스(Xbox Game Pass)·지포스 나우(GeForce Now) 등의 게이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 5K 고해상도 지원 전문가용 모니터 ‘뷰피니티 S9’

삼성전자는 그래픽 디자이너나 사진 작가 등 장시간 고화질 이미지와 영상 작업이 필요한 전문가를 위한 최고급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 S9’을 공개한다.

27형 크기의 뷰피니티 S9은 QHD 대비 4배 많은 약 1,500만 화소의 5K(5,120 x 2,880) 해상도에 DCI-P3 기준 99% 색을 표현하며, 색 왜곡의 표준편차인 Delta E 값은 2 이하로 실제와 같은 정확한 색상을 구현한다.
※ DCI-P3: 디지털 영화협회(DCI: Digital Cinema Initiatives)의 표준 색 영역
Delta E: 모니터의 색상 정확도를 의미하는 지표로, 숫자가 낮을수록 정확하다는 의미

화이트 밸런스와 감마 등 정교한 화질 교정이 가능한 ‘하드웨어 캘리브레이션’ 기능뿐 아니라 스마트폰 앱으로 간편하게 화질을 교정할 수 있는 ‘스마트 캘리브레이션’을 지원한다. 또한, USB 타입 C와 썬더볼트(Thunderbolt) 4를 모두 지원해 다양한 모바일 기기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

자석을 이용해 쉽게 탈부착이 가능한 4K 고화질 ‘슬림핏 캠(SlimFit Cam)’ 카메라를 이용해 구글 미트(Google Meet) 등 화상 솔루션 앱으로 원격 회의를 진행하기에도 편리하다.

□ 스마트싱스 에코시스템의 중심, ‘스마트 모니터 M8’

삼성전자는 27형·32형 크기의 ‘스마트 모니터 M8’도 선보인다.

UHD 해상도 제품으로, 색상은 웜화이트(Warm White), 선셋 핑크(Sunset Pink), 스프링 그린(Spring Green), 데이라잇 블루(Daylight Blue) 등 4가지다.

2023년형 신제품은 매터(Matter)와 HCA(Home Connectivity Alliance) 표준을 지원하는 스마트싱스 허브(SmartThings Hub)를 기반으로 다양한 기기를 자동으로 연결하고, 제어·관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마이 콘텐츠(My Contents)’ 기능을 처음 지원하는데, 모바일 기기와 모니터를 저전력 블루투스(BLE)로 연결하면 사용자가 모니터에 다가오는 것을 인식해 날짜·시간 등 기본 정보와 사진·일정 등 맞춤형 정보를 모니터로 보여준다.

이 밖에도 가로·세로 화면 전환(Pivot)과 보다 인체 공학적인 상하 각도 조절(Tilt)이 가능하며, 리모컨뿐 아니라 마우스로도 OTT 서비스 선택·제어가 가능하도록 업그레이드 됐다.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