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전기 제조사로 유명한 앤커가 1,229Wh 용량에 1,500W 출력의 초대용량 배터리팩 ‘앤커 757 파워하우스’를 내놨다.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리튬이온 배터리가 아닌 리튬철인산염(LiFePO4) 배터리팩을 사용했다.

463 x 288 x 237mm, 20Kg으로 리튬 이온 배터리보다 조금 더 무겁지만 효율과 안전성에서 뛰어나고 최대 3,000번 충전할 수 있다. 하이퍼 플래시 충전 기술로 1시간 만에 0~80%까지 충전할 수 있고 100% 충전까지 1시간 30분이면 충분하다. 경쟁 제품들이 5시간 이상 걸리는 것과 비교하면 엄청난 장점이라고 할 수 있다.

앤커 757 파워하우스는 아웃도어 활동에 최적화되어 있다. 핸드폰을 100번 충전하고 휴대용 냉장고에 22시간 동안 전원을 공급할 수 있어 캠핑 마니아는 물론 갑작스러운 정전에도 필수 가전에 전원을 공급할 수 있는 비상 전원 역할도 할 수 있다.

최대 120W 차량 소켓 1개, 최대 100W USB-C 포트 2개, 12W USB-A 포트4개, 1500W AC 콘센트 6개로 다양한 기기를 충전하고 연결할 수 있다. 추후 별도 판매될 최대 300W 입력의 태양광 패널을 연결하면 앤커 757 파워하우스를 3시간 30분 만에 0~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충전, 배터리 잔량, 사용 현황을 한눈에 알아 볼 수 있는 디스플레이가 있고 어두운 밤 보조 조명처럼 사용하고 충전 포트를 헤매지 않고 찾을 수 있는 LED 라이트 바가 있다. 자동차에 사용되는 알루미늄 합금 프레임으로 뛰어난 내구성과 충전 시스템을 제어하고 과전압, 과열을 방지하는 전용 칩이 내장되어 있다. 1,400달러(약 170만원)에 5월9일 출시되고 5년 보증을 지원한다.

캠핑 마니아를 위한 최고의 선택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