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디자인과 아날로그 조작이 매력적인 하이브리드 카메라가 국내 출시된다. 한국후지필름 ‘인스탁스 미니에보’는 아날로그와 디지털을 넘나드는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카메라다. 아날로그 감성의 클래식 디자인에 LCD 스크린과 스마트폰 연동 기능을 더했다.

다이얼 조절 방식의 아날로그 조작법이 특히 눈에 띈다. 열 가지 필름과 열 가지 렌즈를 다이얼로 직접 조합하면, 총 100여 가지의 다양한 필름 표현이 가능하다. 프린트 레버 또한 아날로그 방식으로 작동돼 사용자가 직관적으로 카메라를 조작할 수 있다.

실용성도 놓치지 않았다. 블루투스로 카메라와 스마트폰을 연결, 다양한 앱 기능을 제공한다. 스마트폰에서 카메라로 이미지를 송신하면 제품에서 바로 인쇄가 가능하고, 미니에보로 찍은 사진을 스마트폰으로 보낼 수도 있다. 이때 프린트한 사진을 스마트폰에 저장하면 인스탁스 프레임이 있는 이미지로 저장되어 스마트폰에 오래도록 간직하거나 SNS에 업로드하기에도 안성맞춤이다.

스마트폰을 이용한 ‘원격 촬영’이 되는 신제품은 고화질 인쇄 기능 ‘instax-Rich 모드’가 새로 추가했다.

2월 11일 국내 공식 출시를 앞둔 신제품은 10일까지 예약판매가 진행된다. ​2월 3일부터 10일까지 한국후지필름 공식 홈페이지와 카카오톡 선물하기,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를 통해 예약 구매를 진행할 수 있다. 선착순 300명까지 ▲플래시 ▲전용 케이스를 제공하며, 이후부터는 ▲플래시 ▲신규 필름(스톤 그레이)을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선착순 3천명에게 ‘에보 플래시’와 ‘플래시 보관 파우치’를 한정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인스탁스 미니 에보 가격은 32만원이다. 미니필름 ‘스톤 그레이’ 가격은 1만2800원이다.

"아날로그 감성 담았다"
이상우
기술을 사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