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MINI)의 순수 전기차 미니 일렉트릭의 공개를 시작으로 전기차로의 전향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네요. 이제 클래식 미니도 전기차로 변신이 가능해집니다.

‘미니 리차지드(MINI Recharged)는 지난 2018년 뉴욕 오토쇼에서 미니 클래식 해치백을 전기차로 개조했던 아이디어에 착안해 시작된 공식 커스텀 프로젝트입니다. 영국에서 진행되는 해당 프로젝트는 EV 컨버전을 독려하는 유럽인 만큼 클래식 카를 EV로 개조한다고 해서 기존 소유했던 자동차를 재 등록하는 수고로움도 필요도 없다고 하네요.

미니 리차지드는 1959년부터 2000년형 미니 모델에 최적화 되어 맞춤 EV 컨버전이 가능합니다. 시속 100km까지 9초의 시간이 소요되는 최대 121마력의 전기 모터가 장착되며 아직 배터리의 사이즈는 확정되지 않았지만 약 160km 주행 가능한 용량으로 예상된다고 하네요. 개조 시 EV에 적합한 계기판으로 교체되며 기존의 가솔린 엔진은 별도 구분해 보관됩니다.

MINI에서도 공식적으로 EV 컨버전 서비스를 도입한 만큼 전기 모터가 달린 클래식 미니를 점차 주변에서 많이 볼 수 있게 되겠네요. 현재 미니 리차지드 프로젝트는 영국에 한해 서비스가 시행되며 개조 비용 등은 추후 공개될 예정입니다.

겉클속전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