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움직이는 전동 킥보드

미국 공유 킥보드 업체 ‘스핀(Spin)’이 혼자 스스로 움직이는 공유 킥보드를 도입한다. 공유 킥보드의 가장 큰 사회적 이슈는 사용 후 아무 데나 버려둔다는 점이다. 보행자, 장애인에게 위험한 장애물이 될 수 있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일부 도시는 법적 제재에 나섰다. 미국 샌프란시스코는 잘못 주차된 공유 킥보드를 2시간 이내 옮기지 않으면 100달러(약 11만원)의 벌금을 부과한다. 스핀이 자체 데이터를 … 혼자 움직이는 전동 킥보드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