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Y NOW

  • 재미있는 제품을 좋아하는 당신은 얼리어답터. 지갑을 열기 좋아하는 당신은 진정한 얼리어답터.
  • 얼리어답터가 소개하는 신기한 아이템. 지금 바로 지를 수 있습니다.
더 이상 날 구속하지 말아줘 – 스톤루프 무선충전기 리뷰
우리의 생활이 편해질수록 다른 한편으론 더 신경 써야 하고 챙겨야 할 것들이 생겨나기 마련인데요. 예를 들면 온종일 사용하던 기기들의 배터리를 채우는 일 같은 것 말입니다. 이제는 너무나 익숙한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은 물론이고, 당연히 아날로그 아이템의 자리를 지키던 손목시계와 이어폰마저도 충전이 필요한 제품으로 대체되고 있으니까요.   더구나 심각한 충전 강박증을 앓고 있는 저는 어떤 기기든지 배터리가 70% 미만으로 떨어지면 불안해져 기회만 있으면 충전을 합니다. 그래서 제가 있는 곳엔 멀티충전기는 기본이거니와 늘 여러 개의 충전 케이블들이 실타래처럼 뒤엉켜 있죠. 특히 늘 사용하는 스마트폰은 그만큼 충전을 더욱 자주 할 수밖에 없는데, 이쯤 되니 케이블을 꽂고 뽑는 것마저도 여간 귀찮은 게 아니었습니다.   "조금 더 간편하고 깔끔하게 충전할 방법은 없는 걸까?"   그런 고민을 해오다 꽤 유용한 제품을 만났습니다. 사실 아이폰 사용자였던 시간이 긴 편이기에 (티는 내지 않았어도) 안드로이드폰의 무선 충전이 부러운 적이 많았는데, 더 이상 그러지 않아도 되죠!   케이블 없이 충전하는 편리함 안드로이드폰이야 무선 충전을 지원하는 모델이 여럿 있었지만, 사용자의 편의성을 강조하며 매번 혁신을 보여준 아이폰은 오히려 무선 충전을 지원하지 않았는데요. 오늘 소개해드릴 스톤루프(STONELOOP)의 제품들은 아이폰도 무선 충전을 가능하게 해줄 뿐 아니라 구성품을 모두 갖춘다면 집에서도, 차에서도 선에 구애받지 않고 자유롭게 충전을 즐길 수 있습니다.   아이폰 기준 무선 충전을 위해 최소한으로 갖춰야 할 스톤루프 제품은 무선충전 리시버 STR102와 무선충전 패드 ST10입니다.   무선 충전 리시버는 무선충전 기능이 없는 스마트폰도 무선 충전이 가능하도록 해주는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데요. 스톤루프의 리시버는 마그네틱이 내장되어 있는 리시버 STR102와 그렇지 않은 일반 리시버 STR201로 나뉘며, 아이폰 전용과 안드로이드폰 전용이 있으니 사용하는 스마트폰에 맞춰 선택하면 됩니다. 참고로 리뷰에 등장한 리시버는 마그네틱이 내장된 STR102 제품입니다.   리시버는 스마트폰 뒷면에 살짝 부착시켜 사용하면 되는데 디자인을 중요시하는 분이라면 눈에 거슬릴 수 있습니다. 케이스 안쪽에 넣어도 되지만 케이스가 두꺼울수록 충전효율이 떨어지니 피하는 것이 좋겠죠.   아이폰 (아이폰6 이상) 사용자를 위해 리시버와 케이스가 일체형으로 되어있는 제품도 있습니다. (지금 제가 사용하고 있어서 하는 말이 아니라) 무선 충전 케이스 치고는 슬림한 디자인과 미끄러움이 덜한 그립감이 나쁘지 않네요.   케이스 역시 리시버가 내장되어있다는 차이일 뿐, 붙이는 패치형 리시버와 동일한 방식이다 보니 충전 단자에 금속부를 늘...
more
멋을 아는 여행자의 아이폰 케이스 –bellroy 케이스 리뷰
많은 사람들이 아이폰은 그 자체로 완벽하니, 케이스 없이 쓰는 게 멋이라고 한다. 하지만 난 소중한 아이폰에 스크래치가 생기는 게 너무 마음 아프므로 케이스를 꼭 끼고 다닌다. 대신 케이스 선택은 아주 까다롭게.   첫째, 아이폰의 예쁜 모습을 가리는 만큼 케이스는 아이폰에 준하게 예쁠 것. 그렇다고 너무 화려한 건 싫고 심플한게 좋다. 그리고 이왕이면 남들이 다 갖고 다니는 흔한 케이스도 싫다. 둘째, 이왕이면 아이폰 하나만 들고 다녀도 되도록 카드 슬롯이 있어야 할 것.   이 조건을 다 갖춘 케이스가 좀처럼 없어 그동안 나 자신과 타협을 해왔다. 하지만 이번에 만나게 된 bellroy 케이스는 좀 특별하다. 있을 건 다 있고, 여행자를 위한 특별함까지 갖췄다.     너 좀 예쁘다 재질은 보는 것 만큼이나 고급스럽다. 케이스 겉은 베지터블 가죽이라, 은은하게 보이는 가죽 결이 매력적이다. 한번 만져보니 매끄러운 느낌이 난다. top-grain 이라는 가공을 거쳐서 그렇다. top-grain처리를 하면 가죽 본연의 느낌과 강도는 약해지지만, 표면이 균일해지고 오염에 강해진다는 장점이 있다. 그래도 가죽은 가죽. 물이나 오염물질을 조심해야 bellroy 케이스와 오래 함께 할 수 있다.     색상은 사진 순서대로 black, caramel-charcoal, tamarillo, blue steel, arctic blue, eucalyptus blue다. 총 6가지 색상으로 취향에 맞게 고를 수 있다. 개인적으로 arctic blue가 마음에 든다. 쉽게 볼 수 있는 짙은 파란색이 아니고 부드러운 파란색이다. 얕은 바다같은 느낌에 시선이 뺏긴다.     테두리는 견고한 폴리머 재질이다. 덕분에 케이스가 전체적으로 튼튼하게 느껴진다. 마무리도 깔끔해서 아이폰을 끼우고 뺄 때도 흠집이 생길 걱정은 없을 것 같다.     안쪽은 극세사로 되어있어 목욕한 뒤 몸에 처음 닿는 부드러운 수건이 떠오른다. 보이지 않는 곳까지 챙기는 섬세함에, bellroy 케이스는 아이폰을 위한 고급스러운 옷이라는 생각이 든다.     케이스 하나에 알찬 보관함   Bellroy 케이스에 들어가는 물건을 살펴볼까. 아이폰과 카드 한 장, 그리고 유심과 아이폰에 들어간 유심을 꺼낼 수 있는 유심 핀이 들어간다.     보통 케이스에 카드가 들어가면 두꺼워지기 마련이다. 하지만 bellroy 케이스는 뒷면에 카드가 들어가는데도 비교적 두께가 얇고 옆에서 봤을 때 굴곡이 두드러지지 않는다. 카드가 들어가는 자리가 다른 면보다 안쪽으로 더 파였기 때문이다.     카드는 아래쪽 입구로 넣으면 된다. 입구가 아래에 있으면 카드가 쉽게 빠지지 않을까 걱정되기도 하는데, bellroy 케이스는 입구 밑에 턱이 있어 분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