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키의 스테디셀러이자, 그만큼 짝퉁도 넘쳐나는 에어포스1(Air Force 1). 그리고 나이키의 인기 런닝화, 로쉐(Roche) 시리즈. 런닝화는 종류가 워낙 다양해 로쉐는 신어보지 않을 수도 있지만, 에어포스1이라면 한번쯤 신어봤을 텐데요. 인기 있는 두 운동화를 아이폰 케이스로 만들었습니다.

 

신발로 밟은 게 아닙니다. 에어포스1과 로쉐의 아웃솔을 그대로 재현했죠. 나이키가 직접 만들었다는 점이 놀랍네요.

 

우선 에어포스1 케이스입니다. 앞꿈치 부분에 카메라가 위치하게 되죠. 컬러는 블루와 블랙, 두 가지입니다. 에어포스1은 올백 아닌가요?

 

로쉐 케이스도 특유의 와플 모양의 패턴을 잘 살렸습니다. 컬러는 그린과 레드, 두 가지죠. 나이키 런닝화는 검흰 아닌가요?

 

두 케이스 모두 100% 열가소성 폴리우레탄 재질로 되어 있습니다. 충격을 흡수하는 아웃솔인 만큼 아이폰에 가해지는 어지간한 충격을 흡수할 수 있어 보이네요. 패턴이 뚜렷해 그립감도 좋을 듯 합니다.

 

오직 아이폰 7 전용으로만 출시됩니다. 가격은 35달러.

신지 마세요. 아이폰에 양보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