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광학기기 전문회사 니콘이 창립 100주년을 기념해, 100주년 기념 모델과 기념 상품 등을 공개했다.

 

 

100주년 기념 모델은 니콘의 풀프레임 플래그십 카메라인 D5, 크롭 카메라인 D500과 렌즈 AF-S NIKKOR 14-24mm f/2.5G ED, AF-S NIKKOR 24-70mm f/2.8E ED VR, AF-S NIKKOR 70-200mm f/2.8E FL ED VR 등이다.

 

 

제품에는 니콘 100주년을 기념하는 로고가 박혀있는 게 특징이나 그 외 기능적인 부분이 달라지진 않았다. 로고가 붙어있는 위치는 기기마다 조금씩 다르다.

 

 

카메라와 렌즈 말고도 니콘에서 제작하는 쌍안경도 함께 출시했다. WX 7×50 IF/ WX 10×50 IF, 그리고 8×30 E II 모델이다. WX 7×50 IF와 WX 10×50 IF는 100대 한정 판매하며, 가격은 각각 64만엔(약 647만원), 67만엔(약 678만원)이라고 한다. 8×30 E II는 400대 한정 판매하고, 가격은 7만2천엔(약 72만8천원)이다.

 

 

몇 가지 기념품도 공개했다. 니콘 100주년 기념 크리스탈 니콘 I형 모형. 니콘 100주년 기념 핀뱃지 콜렉션, 니콘 100주년 기념 카메라 스트랩과 니콘F 미니추어 카메라가 그것이다.

 

니콘F 미니추어 모형은 원래 카메라를 1/2 비율로 줄인 모형으로 일부분이 움직이긴 하나 사진을 촬영할 순 없다고 한다. 현재 니콘 100주년 공식 홈페이지에 업데이트됐으며, 쌍안경을 제외하고 수량, 판매 가격이나 방법 등은 나와 있지 않다.

100주년 기념에 걸맞는 신제품이 나왔으면 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