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을 고르는 기준으로 절대로 빠지지 않는 게 채광입니다. 실내 공간에 햇빛이 잘 들어오는 건 중요하죠. 햇빛이 잘 들어오는 시간에 집 밖에 있다는 게 함정이긴 합니다. 이렇다 보니 실내에서 보는 빛이란 대부분 인공 조명일 텐데요. 이왕이면 자연 채광의 느낌이면 어떨까요?

 

Window라는 이름의 이 LED 램프는 창문을 모티브로 디자인되었습니다. 창문을 형상화한 게 아니라 햇빛이 잘 들어오는 창문에 쳐놓은 블라인드 모양이죠.

 

블라인드를 내리는 만큼 LED 램프의 범위도 넓어지는 방식입니다. 빛의 밝기를 마치 창문처럼 조절할 수 있죠.

 

다만 크기가 30x22cm에 불과해 창문과 같은 효과는 그리 크지 않을 것 같습니다.

 

LED 부분은 반투명 재질로 만들어졌으며 유연하게 설계되었습니다. 실제 블라인드처럼 보이죠.

 

침대 머리맡이나 책상 위 등 원하는 장소에 설치할 수 있습니다.

 

Window LED 램프는 디자이너들이 만들 작품을 크라우드펀딩 방식으로 출시하는 allocacoc에서 현재 모금 중이며, 현재 기준으로 1,200명 목표에서 574명이 참여했습니다. 가격은 29.95달러.

 

 

실제 창문만한 특대형도 나오면 좋겠네요.
신언재
고르다 사다 쓰다 사이에 존재하는 쉼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