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발끈은 너무 짧아도, 너무 길어도 문제입니다. 그나마 짧은 것보단 긴 게 낫겠지만, 남는 부분이 너무 많을 경우 처치하기 곤란합니다. 길게 늘어진 신발끈을 밟고 넘어질 수도 있고, 예쁜 신발의 디자인을 망칠 수도 있죠. 신발끈을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는 액세서리가 있습니다.

 

cliplts-5

‘Cliplts’입니다. 나이키 포스 시리즈 미드와 하이 버전의 밸크로 밴드가 생각나는 모습인데요. 신발의 색상과 잘 어우러질 수 있도록 다양하게 구성된 컬러가 눈에 띕니다. 그 어떤 신발과도 잘 어울릴 것 같네요.

 

cliplts_gif-1

사용 방법은 어렵지 않습니다. 신발에 신발끈을 모두 끼운 후 남는 부분을 Cliplts에 통과시키기만 하면 거의 끝입니다. 매듭을 매고 남는 부분은 가위로 깔끔하게 잘라 주면 완성이죠.

 

cliplts-1

보통 신발끈을 가위로 자르면 끝부분이 너덜너덜해지면서 미관상 좋지 않은데요. Cliplts를 활용할 경우 지저분한 부분을 가릴 수 있어 좋은 것 같습니다. 격렬한 활동에 신발끈이 풀릴 걱정도 없죠.

 

cliplts_gif-4

Cliplts에 원하는 문구를 새길 수도 있습니다. 최대 2줄, 각 줄당 13자까지 새길 수 있고요. 영문만 가능합니다. 이름이나 평소 좋아하던 명언 등을 새기면 좋을 것 같네요.

 

cliplts-2cliplts_gif-3

깔끔한 신발끈을 위한 액세서리 Cliplts는 크라우드펀딩 사이트인 킥스타터에서 투자금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제품을 받기 위한 최소 금액은 55홍콩달러, 레이저 각인을 새길 경우 77홍콩달러입니다. 배송은 2017년 2월로 예정되어 있네요.

이런... 신발끈이 풀려버렸네.
김민제
필요한 사람에게 좋은 정보를 전달하고 싶어 열심히 공부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