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p-finger-wearable-keyboard-1

손에 닿는 모든 곳이 키보드가 되는 마법. 자판을 레이저로 바닥에 쏴주는 키보드도 봤지만, 이건 더 독특하고 신기한 물건인데요. ‘Tap’이라는 웨어러블 키보드입니다.

 

tap-finger-wearable-keyboard-1-1

마치 너클처럼 다섯 손가락에 끼우고, 엄지손가락을 바닥에 세 번 두드리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 블루투스로 연결됩니다. 그러면 어느 곳을 두드리든지 타이핑을 할 수 있게 되죠. 왼손과 오른손 어느 곳에 끼워도 상관이 없습니다. 구멍 안쪽에 있는 센서가 손가락의 움직임과 탭핑 모션을 인식해서 키보드를 통해 문자와 액션을 입력시키는 원리입니다.

 

tap-finger-wearable-keyboard-2

정확한 사용 방법은 밝혀지지 않았는데, 한쪽 손에만 끼우고 사용하기 때문에 키보드의 문자 전체를 원활하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처음에 연습과 적응이 필요합니다. 물론 2대를 사서 연결하면 양손으로도 입력할 수 있다고 하네요. 업체에서는 전용 앱 내의 게임을 통해 사용 방법을 1시간 정도 습득하기를 권하는데, 아무래도 많은 학습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tap-finger-wearable-keyboard-6

학습만 된다면 자전거를 타면서도 문자 메시지를 작성할 수 있고, 누워서도 편리하게 타이핑이 가능하죠. 오타만 나지 않는다면 굉장히 혁신적인 입력 기기가 되겠네요. 배터리는 한 번 충전하면 3시간 정도를 쓸 수 있다고 합니다.

 

tap-finger-wearable-keyboard-4

‘Tap’은 아직 정식으로 출시된 제품은 아니고, 올해 말을 목표로 제품을 선보일 거라는 업체의 귀띔만 있었는데요. 만일 제대로 만들어져 세상에 나온다면 상당한 반향을 일으킬 것 같습니다.

 

 

참고 링크 : Tap

발가락으로는 안 될 것 같죠 아마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