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1
ⓒ 네이버 영화

영화 <설국열차>의 냄쿵민수가 첫 등장할 때 사용하던 동그란 기기가 있죠.

“Nam, are you listening?” 「냄, 듣고 있나? 냄?
“그래, 듣고 있다… X바.” 「Yes, I’m listening. Fxxk.
“아 원래 냄이 아니고 남, 남궁, 남궁민수. 니X. 남궁까지는 성이고 민수가 이름이야 이 무식한 새X야.” 「알 수 없는 용어입니다. 적절한 어휘를 사용하십시오.

개미가 기어가는 듯한 소리로 중얼거리듯 말하며
욕을 섞었는데도 적절히 통역을 해주던 그 번역기가 참 신기했었습니다.
비록 영화에서는 웃음 포인트로 쓰였겠지만요.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2

지금은 스마트폰 앱으로도 번역을 간편히 시도할 수 있지만,
미래에는 이런 별도의 번역기 제품이 필수가 될까요?
외국인을 만나 대화를 할 때, 해외로 여행을 갈 때,
혹은 각종 해외 미디어를 접할 때.
이런 통역기는 어떤 진가를 발휘할 수 있을까요?
통역 앱세서리인 ‘매직톡’을 사용해봤습니다.

 

 

전체적인 소감

 

이건 좋았어요
– 영어, 중국어, 일본어를 두려워하지 않게 된다.
– 자연스러운 말도 번역을 잘 하는 편이다.
– 배터리가 꽤 쓸만하다.
– 연결만 해놓으면 스마트폰을 꺼내지 않아도 쉽게 번역을 시도할 수 있다.
이건 별로예요
– 번역은 잘 하지만 귀가 좀 어둡다.
– 1년에 한 번씩 사용권을 구매해야 한다.
– 인터넷 연결이 꼭 되어 있어야 한다.
– iOS용 앱은 아직 없다.
– 편리한 번역 앱이 이미 많다.

 

 

생긴 게 중요하진 않지만 그래도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3

우선 생긴 건 둥글둥글하고 평범합니다.
굳이 번역기가 예쁠 필요는 없지만
그래도 이왕이면 조금 더 유려했었다면, 하는 생각도 듭니다.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4

무게는 43g으로 아주 가볍습니다.
버튼들은 손가락으로 누르기 딱 좋은 위치, 거기에 있습니다.

 

 

전용 파우치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5

함께 들어있던 전용 파우치.
편하게 목에 걸고 다닐 수 있죠.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6

보기에 그리 나쁘진 않았습니다만… 셔츠 앞주머니가 있다면 넣어 다니고 싶습니다.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7

버튼 구멍의 위치가 상당히 애매한데 그러려니 합니다.
이런 거에 신경 쓰고 싶진 않습니다.
구멍이 아예 없는 것보단 낫죠 뭐.

 

 

준비물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8

매직톡과 연결할 스마트폰이 꼭 필요합니다.
전용 서버로의 접속을 통해 번역 작업이 진행되기 때문이죠.
그 때문에 사실은 번역기 앱을 사용하는 것과 뭐가 다른지 의아합니다.
블루투스와 전용 앱으로 연결해 놓으면 스마트폰을 굳이 또 꺼낼 필요는 없어지지만,
구글 번역 앱의 경우 데이터만 다운 받으면 오프라인에서도 번역을 시도할 수 있는 반면에
매직톡은 인터넷 연결 역시 반드시 필요하다는 것도 조금은 불편한 요소가 됩니다.
게다가 iOS 앱은 아직 미지원.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으로만 쓸 수 있습니다.

 

 

특징은 고급 번역 엔진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9

매직톡이 사용하는 번역 엔진은 ‘시스트란(Systran)’.
시스트란은 번역과 음성인식 기술, 그리고 비싼 가격의 소프트웨어로 유명하죠.
특히 자연어 처리 기술이 뛰어난 편인데 번역 정확도가 그만큼 높은 거라 생각할 수 있습니다.
평창동계올림픽의 번역 시스템으로도 지원될 예정이라는데 알고 보니 정부 기관에서도 이 번역 시스템을 심심찮게 도입하기도 하는군요.
비싼 기술 때문인지 1년에 한 번씩 구매해서 번역을 해야 합니다.
다행히 처음 구매한 후 1년간은 무료네요.

 

 

영어 번역 실험 (기초편)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10

기초 문장 10선을 고민한 끝에 아래와 같이 선정하고 영어로의 통역을 시도해봤습니다.
얼마나 번역을 정확하게 하는지 알아보기 위해,
다른 아이폰에 구글 번역 앱을 설치하고 동시에 비교해봤는데요.
그 결과는?

 

1. “정말 친절하시네요.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매직톡>
정말 친절하시네요.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That’s very nice of you. Thank you. Have a good day.
<구글 번역 앱>
정말 친절하시네요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Have a really nice day thanks to the kind

처음 시작은 무난합니다. 음성 인식도 잘 하고, 영어도 상큼하네요.

 

2. “실례합니다. 화장실은 어디 있나요?“

<매직톡>
실례합니다. 화장실은 어디 있나요?
Excuse me. Where is the restroom?
<구글 번역 앱>
실례합니다. 화장실은 어디 있나요
Excuse me, where is the toilet

toilet이라니, 구글은 조금 더 캐주얼하게 멘트를 치는 모양입니다.

 

3. “안녕하세요, 저 좀 잠시 도와 주시겠어요?”

<매직톡>
안녕하세요. 저 좀 잠시 도와 주시겠어요?
Hello. Would you like to help me for some time?
<구글 번역 앱>
안녕하세요 저 좀 잠시 도와주시겠어요
Hello me a little while you help me

슬슬 구글의 번역이 의심 가기 시작합니다.

 

4. “너무 예쁘시네요. 사랑합니다. 저랑 사귀어 주세요.“

<매직톡>
너무 예쁘시네요. 바랍니다. 저랑 사귀어 주세요.
You are so beautiful. I hope. Please meet me.
<구글 번역 앱>
너무 예쁘시네요 사랑합니다 저랑 사귀어 주세요
You’re so pretty, you love me, please get acquainted

매직톡의 깔끔한 멘트에 안심이 되네요.

 

5. “죄송하지만 부탁 하나만 드려도 될까요?”

<매직톡>
죄송하지만 부탁 하나만 드려도 될까요?
I am sorry but one can request give?
<구글 번역 앱>
죄송하지만 부탁 하나만 드려도 될까요
I’m sorry, but may I ask one

그렇습니다, 부탁은 공손하게 해야겠죠.

 

6. “이 근처에 가장 유명한 식당은 어디인가요?”

<매직톡>
이 근처에 가장 유명한 식당은 어디인가요?
Where is the restaurant which is the most famous around here?
<구글 번역 앱>
이 근처에 가장 유명한 식당은 어디인가요
The most famous restaurant in the neighborhood where Is

역시 구글 번역은 무언가 찜찜함을 남깁니다.

 

7. “제가 길을 잃은 것 같습니다. 경찰서는 어디에 있나요?”

<매직톡>
(1차 시도)
제가 길을 잃은 것 같습니다 난 가끔은 어땠나요?
I think I am lost. Was I sometimes how?
(2차 시도)
제가 키를 잃어 먹었습니다. 도착은 어딘가요?
I lost the key. Where is arrival?
<구글 번역 앱>
제가 길을 잃은 것 같습니다 경찰서는 어디있나요
Where I seem to have lost the police station there

매직톡이 말을 잘 알아듣지 못해서 2번을 시도했습니다.
저의 발음이 문제였던 것 같기도 합니다.
그에 비해 구글의 청취 능력은 참 좋은 편입니다.

 

8. “여기서 사진을 찍어도 되나요?”

<매직톡>
여기서 사진을 찍어도 되나요?
Can I take photos here?
<구글 번역 앱>
여기서 사진을 찍어도 되나요
Where can I jjikeodo photos

구글, 이게 무슨 말이죠?
너무 자연스러워서 하마터면 무심코 넘어갈 뻔했습니다.

 

9. “가장 맛있는 추천 메뉴로 하나 주세요.”

<매직톡>
가장 맛있는 추천 메뉴로 하나 주세요.
Please give one in the most delicious recommendation.
<구글 번역 앱>
가장 맛있는 추천 메뉴로 하나 주세요
Please recommend one of the most delicious menu

먹을 것 앞에서는 일심동체가 됩니다.

 

10. “계산이 좀 이상해요, 다시 확인해보세요.”

<매직톡>
계산이 좀 이상해요. 다시 확인해보세요.
There is something wrong with calculation. Please check it again.
<구글 번역 앱>
계산이 좀 이상해요 다시 확인해보세요
I’m more than a little calculation, please check back

확실히 매직톡의 번역은 교과서의 그것처럼 정갈한 느낌입니다.

 

 

영어 번역 실험 (응용편)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11

이번에는 조금 더 번역이 어려울 것 같은 문장 10개를 시도해봤습니다.

 

1. “배가 너무 아파요. 근처에 병원이 어디 있나요?”

<매직톡>
배가 너무 아파요. 근처에 병원이 어디니?
I have severe stomachache. Where is the hospital on the near?
<구글 번역 앱>
배가 너무 아파요. 근처에 병원이 어디 있나요
Where is the hospital nearby so sick stomach

구글이 저렇게 말하긴 해도 사람은 알아듣긴 하겠죠?

 

2. “제가 지금 차비가 없습니다. 혹시 돈을 조금만 빌려주실 수 있나요?”

<매직톡>
(1차 시도)
제가 지금 자리가 없습니다. 회포를 조금만 빌려 주실 수 있나요?
I don’t have a seat now. Can you lend a little the one’s inmost thoughts?
(2차 시도)
제가 지금 차비가 없습니다. 혹시 빵을 조금만 빌려 주실 수 있나요?
I don’t have a carfare now. Can you lend the bread a little?
<구글 번역 앱>
제가 지금 차비가 없습니다 혹시 돈을 조금만 빌려주실 수 있나요
I now do not you ever Greed Can you borrow a little money

난관이 시작됐습니다.
매직톡은 말을 못 알아듣고, 구글은 이상한 소리를 하고 있습니다.

 

3. “진짜 죄송한데 조금만 깎아주시면 안 돼요?”

<매직톡>
진짜 죄송한데 조금만 깎아주시면 안 돼요.
You shouldn’t reduce a little in being truly sorry.
<구글 번역 앱>
진짜 죄송한데 조금만 깎아주시면 안되요
Andoeyo really sorry, please cut short

말을 할 때는 발음 외에 억양도 꽤 중요합니다.
조금 더 감정을 실어서 물어봤어야 하는데 말이죠.
그 와중에 구글은 한계가 드러나고 있습니다.

 

4. “X나 비싸네, 사기 치지 마 시X놈아 죽고 싶냐?”

<매직톡>
품 맛있다네. 가겠지 마시마로 맞고 싶냐.
A bosom is tasty. Does mashmaro want to be right to go.
<구글 번역 앱>
X나 비싸네, 사기 치지 마 씨X놈아 죽고 싶냐
Bissane do a damn hurt morale fuck wanna die, motherfucker

저런 말을 하면 안되겠습니다만
화를 표출하는 상황도 고려를 해봤는데요.
매직톡의 어두운 귀를 뚫어주고 싶었지만 소용이 없었습니다.
하필 구글은 이럴 때 갑자기 일을 잘하네요.

 

5. “이러지 마세요. 저 돈 없어요. 제발 목숨만 살려주세요.”

<매직톡>
(1차 시도)
이러지 마세요. 저도 없어요. 제발 꼭 좀 알려주세요.
Don’t do that. They There are no I. Please tell definitely please.
(2차 시도)
이러지 마세요. 조건 없어요. 제발 목숨만 살려 주세요.
Don’t do that. There is no condition. Please don’t kill me.
<구글 번역 앱>
이러지 마세요 저 돈 없어요. 제발 목숨만 살려주세요
Do not do this Please do not kill me not only money, lives

매직톡이 애처롭습니다.
구글은 장난을 치는 것 같아 슬슬 화가 나려 합니다.

 

6. “저희 제품의 특징은 깔끔한 디자인과 뛰어난 성능입니다.”

<매직톡>
저희 제품의 특징은 깔끔한 디자인과 뛰어난 성능입니다.
The feature of our product is the neat design and performance.
<구글 번역 앱>
저희 제품에 특징은 깔끔한 디자인과 뛰어난 성능입니다
Our products are characterized by excellent performance and a clean design

교과서 같은 말을 하니 둘 다 제대로 알아듣네요.

 

7. “계약도 해주셨으니 저희가 식사 한 번 대접하겠습니다.”

<매직톡>
(1차 시도)
대학교의 도서관을 저희가 한번 대접하겠습니다.
We will treat the library of the university once.
(2차 시도)
예약도 해주셨으니 저희가 식사 한번 대접하겠습니다.
We will treat the meal once because of reserving.
<구글 번역 앱>
계약도 해 주셨으니 저희가 식사 한 번 대접하겠습니다
Agreement hath also to the main meal once we will treat

저의 발음에 문제가 있는 것이 확실해지는 것 같습니다.
냄쿵민수처럼 웅얼거리면 안됩니다.

 

8. “한국의 전통 음식인 김치를 스팸에 싸서 드셔보세요.”

<매직톡>
(1차 시도)
한국의 전통 음식인 김치를 카메라가 부족해요.
A camera is the gimchi, that is the Korean traditional food, insufficient.
(2차 시도)
한국의 전통 음식인 김치를 악어 여보세요.
Hello, that is the Korean traditional food.
<구글 번역 앱>
한국의 전통 음식인 김치를 스팸에 싸서 드셔보세요
Try the traditional food of Korea, kimchi wrapped in spam

또박또박, 조금 천천히, 그리고 맑고 고운 소리를 내려고 노력해야 하죠.
발음 교정에도 도움을 주려는 세심함에 감동할 뻔했네요.

 

9. “인종차별 하지 마세요. 제가 동양인이라고 무시하는 겁니까?”

<매직톡>
인종차별 하지 마세요. 제가 동양인이라고 무시하는 겁니까?
Cut that racial discrimination out. Do I ignore as Asian?
<구글 번역 앱>
인종차별 하지 마세요 제가 동양인이라고 무시하는 겁니까
Racial discrimination, are you, do not ignore that I am Asians

인종차별은 사라져야 합니다.

 

10. “너를 낳고 좋아하셨을 너의 부모님이 불쌍하다.”

<매직톡>
(1차 시도)
뭐를 갖고 퍼졌을 돌봐 모닝콜?
The wake-up call which spread out something? I take care?
(2차 시도)
뭐를 받고 도와줬을 너희 부모님이 불쌍하다.
The parents are pitiful with you who got and helped something.
<구글 번역 앱>
너를 낳고 좋아하셨을 너희 부모님이 불쌍 하다
Poor parents are your birth you have liked

전체적으로 확실히 매직톡의 번역 퀄리티는 뛰어난 편입니다.
하지만 음성 인식에 있어서는 구글이 훨씬 말을 잘 알아듣네요.
큰 목소리로 또박또박 말하는 게 중요하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미디어 번역 도전?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12

저는 가끔 일본에서 제작된 힐링 영상을 시청하곤 합니다.
하지만 자막을 구하기는 너무 힘든 일인데요.
저에게 매직톡은 이러한 일상에서의 소소한 즐거움에 도움을 주는 동반자가 되길 바랐었습니다.
물론 아주 간단한 일본어는 이제 어느 정도 알아 듣고 대화가 크게 상관 없는 영상이긴 해도,
도대체 무슨 말을 하는 건지 궁금했었죠.

하지만 통역은 실패.
조용한 장면에서의 대사도 그걸 매직톡이 알아듣게 만들기는 매우 어려웠습니다.
구글 번역 앱은 그나마 조금 인식을 하나 싶었지만 그래도 대사의 뜻을 알기엔 많이 힘들었죠.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14

배터리 580mAh는 작은 크기에 비해 꽤 든든한데요.
잔량 표시가 좀 더 세밀하게 가능했다면 그래도 덜 불안했겠지만,
사용시간 8시간에 대기시간 72시간은 괜찮은 편입니다.

 

 

결론

 

magictok-wearable-translator-review-13

쉽고 편하게 쓸 수 있는 구글 번역을 많이 쓰지만,
아무래도 실제 대화를 번역하기에 퀄리티가 다소 떨어지는 게 사실입니다.
매직톡은 뛰어난 번역 엔진이 장점인데
발음이 애매할 때 말을 상대적으로 잘 못 알아듣는 점이 조금 아쉽네요.
그래도 조금 더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을 필요로 하거나
전문적인 내용을 말하고 싶을 때 충분히 사용 가치가 있는 통역기입니다.
가격은 9만원대.

 

 

* 본 리뷰에 사용된 제품은 SNI스퀘어에서 제공받았습니다.

 

디자인
번역 엔진의 능력
음성 인식 능력
1년 쿠폰의 압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