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그대로 입니다. 피자를 먹으면 클럽 DJ가 될 수 있습니다. 뭔 소리냐고요? 예전에 소개한 적이 있는 블루투스 키보드 기능이 있는 KFC의 트레이 타이퍼(Tray Typer)와 유사한 프로모션인데요. 이번에는 피자헛에서 피자 상자를 DJ들의 턴테이블과 믹서로 만들었습니다. 나름 세계 최초의 DJ 피자 상자죠.

 

dj pizza box

피자 박스를 펼치면 듀얼 턴테이블과 각종 버튼이 그려져 있습니다. 스마트폰이나 PC와 블루투스로 연결하면 실제 조작이 가능하죠. 먹으면서 턴테이블 스크래치 정도는 즐길 수 있는데요. 일단 피자부터 먹어 치워야 제대로 된 믹싱이 가능합니다.

 

전자신문 전문 업체인 Novalia가 피자헛과 함께 선보인 재미난 프로모션인데요. 이전 KFC 때도 그랬지만 국내에서는 구경 조차 할 수 없습니다. 영국에 있는 350개의 피자헛 매장에서만 볼 수 있죠, 그것도 매장 별로 단 5개라고 합니다. 1,750개의 한정판 DJ 피자 상자인 셈이죠.

참고 링크 : 피자헛

요디제이뽕디스파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