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아이폰 이용자 중 절반에 못 미치는 사람이 가장 적은 용량인 16GB를 고른다는 통계가 있다. 16GB 정도면 스마트폰으로 넉넉하게 쓸 수 있을 것 같으나 실상은 그렇지 않다. 아이폰에 설치된 iOS를 빼고 실제 용량을 계산하면 10GB 남짓이 남아있을 뿐이다. 여기에 앱도 좀 설치하고 사진도 좀 찍고 하다 보면 용량 부족은 금세 찾아온다. 또한 플래시 드라이브의 특성상 용량이 줄어들수록 처리 속도가 느려지는 문제도 발생한다. 그러다 보니 아이폰 16GB 이용자는 어느 순간 사진을 찍지 않거나, 앱을 거의 설치하지 않는 금욕적인 스마트폰 이용자가 되곤 한다.

용량 부족을 해결하려면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거나 OTG 메모리 같은 액세서리를 사거나, 정 아니면 더 큰 용량의 아이폰을 새로 사는 방법밖에 없다. 저장장치 전문 업체 샌디스크(SanDisk)는 여러 형태의 저장장치를 출시하면서 아이폰 전용 OTG 제품도 출시했다. 그리고 이번에는 케이스와 OTG 메모리를 접목한 ‘샌디스크 메모리 케이스’ 제품을 새로 선보였다.

 

Sandiskmemorycase1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마치 보조배터리와 케이스를 접목한 형태와 비슷한 모양이다. 다른 점이 있다면 이 케이스에는 보조배터리가 아니라 32GB에서 64GB, 128GB에 이르는 저장장치가 들어있다는 점이다. 샌디스크를 비롯한 일부 저장장치 업체에서는 라이트닝 케이블을 넣은 아이폰 전용 OTG 제품을 출시했으나 가격이 비싸고 메모리를 따로 휴대해야 해서 불편함이 있었다. 그러나 이 케이스는 언제나 연결할 수 있다는 점에서 편의성은 다른 제품보다 뛰어난 편이다.

 

Sandiskmemorycase2

아이폰6s 혹은 아이폰6와 연결할 수 있다. 샌디스크 메모리 케이스를 착용하면 아이폰의 뒷면이 살작 노출된다. 가운데를 관통하는 부분에 용량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케이스의 크기는 151.3×76.2x15mm로 크기가 소폭 커진다. 무게는 약 68g 정도다.

 

Sandiskmemorycase3

뒷면에는 마이크로 5핀 케이블을 연결할 수 있는 부분과 금속 단자가 눈에 띈다. 여기에 샌디스크 메모리 케이스의 또 다른 비밀이 숨어있다. 샌디스크 메모리 케이스에는 별매인 애드온 배터리 팩을 연결할 수 있다. 배터리팩 용량은 1900mAh다.

 

Sandiskmemorycase4

다른 OTG 제품과 마찬가지로 샌디스크 메모리 케이스도 전용 앱을 이용해야 한다. 샌디스크 아이익스팬드 케이스(SanDisk iXpand Case)라는 앱이 마련돼 있다. 이 앱은 카메라롤에 저장된 사진을 자동으로 백업하는 기능을 지원한다. 다른 OTG 제품에서 지원하는 기능과 비슷한 기능을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 대표적으로 샌디스크 시큐어액세스(SanDisk SecureAccess)라는 기능을 지원한다. 이 기능은 샌디스크 메모리 케이스에 저장된 파일을 암호화할 수 있다.

아쉽게도 현재 아이폰6s, 아이폰6 전용 제품만 출시했다. 플러스 제품에는 맞지 않는다. 제품은 아마존에 서 32GB 59.99달러, 64GB 99.99달러, 128GB 129.99달러에 판매 중이다. 국내엔 아직 출시 일정이 나오지 않았다.

참고 링크 : 아마존
요동친다 월급! 불타오른다 카드! 새긴다 지름신!
박병호
테크와 브랜드를 공부하며 글을 씁니다. 가끔은 돈을 씁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