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걱정은 봄철에만 하는 줄 알았는데 아닌가 봅니다. 특히 경유차로 출근해서 점심으로 고등어구이를 먹고 퇴근 후 삼겹살을 굽는 우리에게는 일년 내내 미세먼지 걱정이겠죠. 미세먼지 속에서 어떻게든 숨을 쉬기 위해 공기청정기가 필요합니다. 이왕이면 개인용 공기청정기면 어떨까요?

wynd (5)

얼리어답터에서 리뷰했던 클레어 B도 좋은 개인용 공기청정기지만 조금 다른 사용성을 지닌 개인용 공기청정기가 등장했습니다. 이름부터 상쾌한 Wynd입니다.

wynd (2)

Wynd의 가장 큰 특징은 공기청정기와 공기측정기가 일체형이라는 점입니다. 아래쪽에서 공기측정기를 분리할 수 있는데요. 가방 등에 매달고 있다가 공기 질이 좋지 않으면 Wynd를 작동시키면 됩니다. 고등어나 삼겹살을 구울 때 유용하겠네요.

wynd (6)

크기는 텀블러 정도되고 무게는 270g에 불과합니다. 그런데 배터리마저 내장되어 있다고 합니다. 8시간동안 충전 없이 사용할 수 있다고 하는데 사실이라면 전원을 연결해야 하는 클레어 B보다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겠네요.

wynd (3)

성능도 출중합니다. PM2.5 등급의 미세먼지까지 거를 수 있고요. 초당 8리터의 깨끗한 공기를 공급해줍니다.

wynd (4)

클레어 B와 달리 각도를 조절하기 위해서는 별도의 액세서리를 사용해야 하지만 자동차 안에서는 그냥 컵홀더에 꽂아 놓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wynd (1)

Wynd는 현재 킥스타터에서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목표액은 이미 4배 이상 달성했습니다. 왠지 앞으로도 다양한 개인용 공기청정기가 나오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가격 : 139달러
배송 : 2016년 11월
참고 링크 : 킥스타터
고등어나 삼겹살을 구워도 안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