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 무지막지하게 생긴 거에 비해 요즘 노트북 충전기는 훨씬 예뻐졌습니다. 크기도 작아졌고 무작정 시커멓던 것과 달리 하얗기도 합니다. 하지만 아직 맥세이프, 그러니까 맥북 충전기만한 게 없죠.

Blockhead (1)

하지만 맥세이프도 단점이 있습니다. 콘센트에 꽂았을 때 꽤나 공간을 차지한다는 것이죠. 블록헤드(Blockhead)라는 제품이 나왔는데요. 단순하지만 영리한 방법으로 맥세이프를 단점을 커버해줍니다.

Blockhead (1)

보시다시피 그리 대단하지 않습니다. 플러그 부분이 기존과 달리 90도로 되어 있죠. 덕분에 벽에 밀착시킬 수 있습니다. 애플 로고가 90도로 돌아가 있는 건 애교로 봐줘야겠죠.

Blockhead (3)

맥세이프를 꽂았을 때 케이블이 전방을 향해있어 불안할 때가 있는데 블록헤드를 사용하면 케이블이 자연스럽게 아래쪽으로 향합니다. 훨씬 안정적으로 보이네요.

Blockhead (1)

물론 국내에서는 그리 유용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일단 110V가 아닌 220V라 플러그 자체가 튀어나와있기도 하고, 벽 콘센트보다 멀티탭을 훨씬 많이 사용하니까요. 멀티탭에서는 블록헤드가 더 불편하겠네요.

220V를 사용하는 나라라서 아쉽지만 블록헤드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판매 중입니다. 가격은 19.95달러.

참고 링크 : TEN 1 DESIGN

그런데 왜 파란색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