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2
니콘이미징코리아가 FX포맷 DSLR 카메라 중 최초의 틸트식 액정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D750을 공개했습니다.  풀프레임과 틸트식 액정은 모두 무게를 증가시키는 요인인데요. 니콘은 탄소섬유 소재와 마그네슘 합근, 그리고 모노코크 구조를 채택해서 가볍게 만들었습니다. 그러나 무게는 750g 입니다. 가벼운 편이긴 하지만 엄청난 혁신은 아니죠.

 

d1
제품의 주요사양을 알아보죠. D750은 2,432만 화소의 FX포맷 CMOS 센서와 화상처리 엔진인 익스피드(Expeed)4를 탑재했습니다.  FX포맷은 일반 풀프레임 센서와 동일한 니콘의 독자규격 센서입니다.
감도는 ISO 100-12800까지 지원합니다. 장면 인식 시스템과 고정밀 51포인트 자동초점 시스템을 내장했습니다. 연속촬영은 초당 약 6.5장의 속도로 100장까지 가능하고요. 풀HD(60프레임)으로 영상 촬영이 가능합니다. 촬영 중 조리개를 제어할 수 있는 ‘파워 조리개’ 기능도 내장됐습니다.

d4
그러나 가장 큰 경쟁력은 앞서 말한 듯이 역시 틸트 액정 디스플레이입니다.  상향 90도, 하향 75도까지 조종할 수 있다고 하네요.  D750은 이달 말 정식 출시 될 예정입니다. 가격은 238만원입니다. 니콘치고는 경쟁력 있는 가격입니다.

 

▶ 소스 니콘
 제품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