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 휴일이 많아집니다. 마음도 들뜨죠. 추운 겨울, 쉬는 날에는 역시 집에서 귤 까먹으며 영상이나 보는 게 최고인데요. 보고 또 봐도 재밌는 드라마 응답하라 시리즈부터 연애시대, 미안하다 사랑한다, 고독한 미식가, 라이어게임, 로스트와 덱스터까지, 볼거리는 참 많습니다. 세상의 모든 드라마를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을 때, 필요한 건 귤과 나스(NAS)였습니다. 그렇게 써본 ‘시놀로지(Synology) DS216play’는 초보 영상 덕후에게 적절한 나스죠.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

 

장점
– 영상을 넣어 놓으면 언제 어디서든 마구 볼 수 있다.
– 설치와 설정이 쉬운 편이다.
– 소음이 거의 없다.
단점
– 가격이 살짝 부담스럽다.
– 하드디스크는 따로 사야 한다.
– 4K 모니터와 그래픽 카드도 사고 싶게 만든다.

 

나스는 굳이 자주 만질 필요는 없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

생김새에 대한 첫 인상은 특별한 게 없습니다. 그저 네모나고 묵직한 플라스틱 상자입니다. 까끌한 무광 재질이 고급스럽다고 생각하는 찰나, 손으로 만지기 무섭게 먼지가 더덕 더덕 묻는 걸 보니 의아했습니다. 생긴 거랑 다르게 예민한 녀석이네요.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3)

배를 가르면 속이 보입니다. 컴퓨터처럼 CPU와 램, 냉각팬도 있죠. 이쯤 되면 단순한 저장 장치가 아닙니다.

 

뭘 또 이런 걸 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4)

DS216play는 역시 단순한 저장 장치가 아닙니다. 하드디스크를 따로 사서 끼워줘야 쓸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항상 켜진 상태에서 읽고 쓰는 걸 많이 반복하기 때문에 나스 전용 하드도 따로 있는데요, 이건 약 20만원대의 4테라 하드입니다. 4테라면 영화 수 천 편은 넣을 수 있죠.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5)

뭔가 대단해 보이는 장면인 듯 연출했지만 그저 하드디스크를 나스에 끼워 고정하는 중입니다. DS216play에는 하드를 2개 끼울 수 있는데요. 그저 용량을 늘이는 것뿐만 아니라 중요한 데이터는 각각의 하드에 동시에 저장시키는 등 안전을 위한 작업들을 다양하게 할 수 있습니다. 몇 년간 소중하게 모은 파일들이 순식간에 날아간다면 그만큼 허무한 것도 없잖아요.

 

스위치 온!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6)

어댑터 전원을 꽂고 인터넷 선을 연결하면 불이 들어오기 시작합니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7)

가슴이 두근두근하는데요.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8)

설명서에 쓰여있는 초기 설정 주소를 쳐보니 아무것도 안 뜨네요. 그렇습니다. 남은 인터넷 선을 꽂는 게 아니라 공유기랑 함께 연결했어야죠. 하핫, 나란 녀석…

 

둘이 잘 어울려. 잘 해봐.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9)

공유기와 서로 연결해주고 함께 사이 좋게 놓아봅니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0)

둘이 서로 다른 듯 하면서도 잘 어울립니다. 나스 특성상 앞으로 공유기와 항상 함께 있을 텐데요. 기기 따위도 둘이 붙어 있는데… 여튼 잘 되길 바라봅니다.

 

겟 셋 레디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1)

관리자 계정을 만들고, 알아서 추천하는 유틸리티를 몇 가지 설치하면 됩니다. 컴퓨터에 뭔가를 설치할 때는 되도록 옵션을 꺼버렸었는데, 이 권장 패키지들은 꼭 설치하기를 추천합니다. 사진, 영상, 음악, 노트 등 일상에 유용한 것들이 많거든요.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2)

퀵커넥트(QuickConnect) 계정을 만들면 어떤 컴퓨터에서든 내 파일을 내려 받거나 업로드를 할 수도 있습니다. 주소도 어렵지 않고요. 언제든 나만의 저장 공간을 보고 관리한다는 건 정말 멋진 일이었죠. 회사에서 야근을 하다 드라마 본방을 놓쳤다면, 바로 영상을 받아 나스에 넣어 보세요. 집에 가면서 볼 수 있습니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3)

나스 설정 화면은 20년된 중학교 친구처럼 친숙합니다. 처음에 제어판 설정 몇 가지를 만져주면 그 뒤로는 별로 건드릴 게 없죠. 그리고 파일을 올리거나 이리저리 폴더를 옮길 때도 윈도우처럼 편합니다. 파일을 올릴 때 속도는 1초에 10메가 정도 나오네요.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4)

영상을 어디서나 보기 위한 준비를 해야 합니다. 시놀로지 제어판에서 내 아이디로 동영상 서버의 시놀로지 주소를 만듭니다. 그리고 WebDAV 설정을 켠 다음, 지금 쓰는 공유기 관리자 설정에서 나스의 포트 번호를 열어 주는 ‘포트포워딩’을 했습니다. 이렇게 하면 밖에서도 마음껏 접속할 수 있죠. 기분이 날아갈 것 같습니다.

 

시놀로지 어플 콜렉션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5)

시놀로지에서 나스를 더 잘 쓰라고 만들어준 어플들이 있습니다. DS 시리즈죠. 나스에 들어있는 것들을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길 수 있도록 해줍니다. 전부 다 능숙하게 쓴다면 진정한 스마트 얼리어답터가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6)

우선 DS video는 영상 플레이어입니다. 인터페이스도 편하고 버퍼링 속도는 조금 뜸을 들이기 때문에 인내심도 키워줍니다. 파일에 따라 영상에 자막이 안 나오는 경우도 있어서 외국어 공부를 더 열심히 하도록 독려해주죠.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7)

요즘 핫한 4K 고화질 영상. 그런데 4K는 파일 용량도 크고 재생할 때 기기가 버거워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DS216play는 4K 영상 품질을 자체적으로 낮춰서 틀어주죠. 트랜스코딩이라는 기술입니다. 그런데 빠릿하진 않고, DS video 어플로 볼 때만 가능하네요. 어차피 4K 영상도 아직은 많이 없으니 저는 크게 상관은 없습니다. 나중에 4K 영상이 더 많아지면 모니터부터 4K로 바꿔야죠.

 

본격적으로 정주행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8)

그래서 그냥 영상은 엔플레이어(Nplayer)로 보기로 합니다. iOS용 영상 재생 어플인데요. 세일할 때 5달러 가량 주고 샀습니다. 처음에 만들었던 WebDAV 나스 주소와 제 아이디를 넣으면 되죠.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19)

그렇게 틀기 시작한 나홀로집에. 마침 곧 크리스마스니 케빈에게 미리 안부도 물을 겸 보고 왔습니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0)

향수에 젖어 백투더퓨쳐 시리즈도 쭉 보고요. 지금 봐도 호버보드는 신기해요. 그나저나 귤이 참 맛있네요.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1)

추운 겨울에 감성이 메마르지 않게, 죽어가는 연애 세포를 다시금 깨워보고자 연애시대도 정주행 한 번 해줬습니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2)생각해보니 태블릿으로 크게 보는 게 더 재밌겠더라고요.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3)

안드로이드폰에서도 제 시놀로지 나스의 영상은 멈추지 않습니다. 어머니 폰에 설정해드리니 참 좋아하시네요. 요즘에는 막돼먹은 영애씨를 시즌1부터 다시 정주행하시던데 말이죠.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4)

DS photo로 가끔 이렇게 사진도 봅니다. AOA의 설현의 전신 사진이 요즘 뜨거운 이슈죠. 큰 사이즈로 구했습니다. 하드 하나 더 사서 이중 백업을 할까 생각 중입니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5)

DS audio로 음악을 듣죠. 제가 가진 음악이 300기가 정도 되는데, 한 번에 다 올려 놓으니 어떤 상황이 오더라도 딱 맞는 노래를 틀기 좋습니다. 드라이브 할 땐 신나게 AC/DC, 혼자 커피 한 잔 마실 때는 이루마, 그리고 나중에 여친과 오붓하게 있을 때를 대비한 재즈 앨범도 있는데…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6)

그 외에도 DS file로 전체적인 파일 관리도 하고, DS note로는 메모도 저장합니다. 모든 것들을 나스에 저장하고 어디서든 쓸 수 있으니 편리합니다.

 

이건… 겨울을 데워줄 나스

synology nas ds216play review (27)

데워준다고 해서 발열이 심하다는 건 아니고요. 올 겨울을 귤을 까먹으면서 재밌는 걸 잔뜩 시청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요금제도 무제한 인터넷이 되는 걸로 바꾸고 말이죠. 걸리는 건 역시 가격입니다. DS216play 본체만 해도 인터넷 상에서 37만원대네요. 하드 디스크도 필요하니 50~60만원은 생각해야 합니다. 그래도 이왕 나스 한 번 제대로 만들어봐야겠다고 생각했다면, 이 제품을 구매 리스트에 올려도 충분할 것 같습니다.

 

사세요
– 귤과 함께 동영상을 보며 겨울을 불태우려는 분
– 하드디스크 1개가 있는 나스는 불안한 분
– 복잡한 컴퓨터 지식을 싫어하는 분
사지 마세요
– 영상은 그저 TV로 보는 걸로 만족하는 분
– 스마트폰 요금제가 무제한이 아닌 분
– 4K 영상 마니아

 

* 본 리뷰에 사용된 제품은 시놀로지에서 제공받았습니다.

 

만질 때마다 먼지 묻는 것 같은 희한한 촉감
나만의 영상 서버를 만드는 뿌듯함
소음과 전기세로부터의 자유로움
부담스러운 가격

댓글

  1. 메인에서 보니까 3.5라는 절묘한 숫자에 가려져서 “정주행”이 “성추행”으로 보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