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셔리 휴대폰 제조사로 유명한 러시아의 그레소(Gresso)가 2014년도에 무려 심비안 S40을 채택한 AZIMUTH를 출시했습니다.
머리는 비었지만 외양은 전지현처럼 화려한데요.

 

1901804_538240902960729_4038655334548677830_n

 

티타늄 몸체와 21개의 금속키, 18K 골드와 화이트 골드로 새겨진 로고 등으로 화려하게 장식되어 있습니다.
게다가 전 과정이 보드카를 마신 러시아인들에 의해 수작업으로 제작되고, 뒷면 광택도 4시간에 걸쳐 낸다고 하죠.

 

10013243_538240899627396_6245400358290277653_n

 

 

10250061_538240906294062_6977427741270298467_n

 

가격도 버투(Virtu)에 비해 그나마 양심적인 220만원.
그레소폰답게 999대 한정이긴 한데, 사실 판매 목표라고 생각하면 되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