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ghty mug barware (3)

정신없이 놀다가 술잔을 엎거나 깨뜨린 기억 한 번씩은 있을 겁니다. 술잔은 주로 유리로 만들어져 잘 깨지기도 하고 다치기도 쉽죠. 그렇다고 플라스틱 잔이나, 종이컵을 쓰면 분위기가 살지 않습니다. 건배하는 맛도 없고요. 조심하는 수밖에 없는 걸까요?

mighty-mug-barware-4

광란의 파티에 대비한 술잔이 있습니다. 마이티 머그 발웨어(Mighty Mug Barware)라는 술잔인데요. 바닥 부분이 흡착판 비슷한 것이 있어 테이블에 붙일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웬만한 충격이 가해져도 마치 오뚝이처럼 다시 일어섭니다. 최대 4.5kg까지 버틸 수 있다고 하네요.

mighty mug barware (2)게다가 강합니다. 웬만한 충격에는 부서지지 않죠. 혹시라도 강한 충격을 받아 테이블에서 떨어지더라도 안심입니다. 그런데 차가 밟고 지나가도 깨지지 않는다면, 건배할 맛이 안 날 것 같은데요. 마이보틀로 잘 알려진 트라이탄 소재로 만들어져 건배하는 느낌을 어느 정도는 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트라이탄은 식기세척기와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한 친환경적 소재로 잘 알려져 있죠.

mighty mug barware (1)

용량은 400ml, 450ml, 680ml로 다양하게 있습니다. 주로 맥주나 소맥 마실 때 사용할 수 있겠네요.

마이티 머그 발웨어는 현재 킥스타터에서 펀딩 진행 중입니다. 원하는 술잔 두 개씩 한 묶음으로 구성되어 있고요. 묶음당 가격은 30달러(약 3만6천원), 배송은 오는 12월로 예정되어 있습니다. 크리스마스 때 광란의 파티를 계획 중이라면 필요한 아이템 같습니다.

참고 링크 : 킥스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