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소니 웨어러블 출시 소식입니다. 지난 해 여름 e-잉크 디스플레이로 눈길을 끌었던 스마트밴드 톡(SmartBand Talk)에 이어 두 번째 시리즈인 ‘스마트밴드 2(SmartBand 2, SWR12)’ 인데요. 뭔가 독특한 이름을 기대했는데 그냥 흔한 스마트밴드라는 이름을 사용했네요.

smartband2_01

이번 제품은 디스플레이가 없는 극단적인 심플함과 심박 센서가 특징으로, 기본적인 움직임 기록은 물론 맥박과 스트레스 지수, 에너지 소모량 등을 알 수 있어 어떤 일이 나의 심장을 뛰게 하는지를 테스트해볼 수 있습니다.

smartband2_04

소니 스마트밴드2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라이프로그(Lifelog)’에 연동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의 경우 킷캣(4.4) 이상, iOS의 경우 8.2 이상 스마트폰/태블릿에 연결할 수 있습니다.

블루투스 4.0, NFC 기능이 제공되며 디스플레이가 없는 대신 3개의 LED 표시등으로 상태를 확인할 수 있죠.

smartband2_02

밴드 안쪽에 들어가는 본체(모듈)의 크기는 40.7×15.3×9.5mm이며, 충전은 일반적인 마이크로 USB로 가능합니다. 배터리 완충까지 걸리는 시간은 약 1시간 15분 정도, 완충 후 최고 2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고 하네요. 다만 활동량이 많은 경우 약 10시간 넘짓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디스플레이가 없는 웨어러블치곤 사용 시간이 짧은 편이네요.

smartband2_03

총 무게는 25g 정도로 매우 가벼워 일상 생활에서도 불편함 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IP68 등급의 방수 기능이 추가되어 샤워나 수영도 거뜬합니다.

smartband2_05

스마트밴드 2는 다음달부터 만나볼 수 있으며 가격은 119유로(약 16만원) 정도입니다. 밴드 컬러는 기본적인 화이트, 블랙 외에 핑크, 인디고 컬러까지 총 4가지로 출시된다고 하니, 비싼 액세서리로는 딱이네요.

참고 링크 : 소니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