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에게는 빛을 좋아하는 본능이 있는 걸까요? 저만 그럴까요? 어렸을 때부터 불이 들어오는 거라면 왠지 갖고 싶었습니다. 괜히 문방구에 들어가서 이것저것 구경하다가 쓸데없는 플래시 하나 사 들고 집에 오곤 했죠.

샤오미가 이런 저의 마음을 알았는지 조그마한 플래시를 파네요. 샤오미 LED 라이트(Xiaomi LED Light)입니다. 이런 소소한 싸구려 장난감도 만든다니 신기함을 넘어 경외스럽네요. 이 회사 참 대단합니다. 가격도 싼데요. 19.9위안(약 3천7백원)인데 국내 인터넷 쇼핑몰을 통해 저희가 구매한 가격은 배송비를 합쳐 7천원대입니다.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1)

 

장점

– 만듦새가 좋다.
– 생각보다 꽤 밝다.
– 각도 조절을 마음대로 할 수 있다.
– 작고 가볍다.
– 가격이 싸다.

단점

– 발열이 심하다.
– 때가 잘 탄다.
– 스위치가 없어서 불편할 때도 있다.

 

불량식품 패키지?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2)

불량식품 포장처럼 아주 간단하게 비닐 하나로 되어 있습니다. 그래도 뒷면에 설명과 사양이 중국어로 알차게 적혀 있습니다. 정품과 가품을 구분하는 기준이 포장지 뒷면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글자가 회색이고 바코드가 스티커로 붙여져 있는 것이 정품으로 알려져 있죠. 제품 색상은 화이트, 블루, 레드, 그린, 오렌지의 5가지가 있습니다.

아까 날 보고 싸구려라고 했었지?
난 그 말이 좋아. 사실이니까.
하지만, 다른 건 몰라도…
날 싸구려라고 놀리는 건 참을 수 없다!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3)

가격에 비해서 잘 만든다는 생각이 드는 게 샤오미의 장점이겠죠. 엄밀하게 싸구려지만 허투루 만들었다는 느낌 없이 단단한 만듦새가 인상적입니다. 곡선도 잘 빠졌죠. 애플스럽기도 하고 월-E에 나오는 이브가 떠오르기도 합니다. 불빛이 나오는 하얀 부분의 반대편에는 LED의 열을 방출시키는 방열판이 있습니다. 모든 램프가 그렇듯이 발열이 꽤 있는데, 손으로 좀 만져도 데일 일은 없지만 되도록이면 안 만지는 게 좋겠죠?

 

요가를 배운 듯 유연한 몸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4)

중간의 8cm 정도 되는 관절 부분은 유연해서 잘 구부러집니다. 이리저리 어디로든 원하는 대로 빛을 비출 수 있어서 편리하죠. 단자에 꽂았는데 너무 밝다면? 쓱 돌려서 조절해주면 됩니다.

 

샤오미 배터리와의 콤비네이션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5)

샤오미 LED 라이트에는 스위치가 없습니다. 대신 샤오미 파워뱅크 보조배터리에 꽂으면 스위치로 켜고 끌 수 있습니다. 미니 플래시가 되는 거죠. 손으로 들거나 어딘가에 놓기도 안정적이고요. 샤오미 물건답게 서로 좋은 궁합을 뽐냅니다. 5000mAh 용량의 배터리를 기준으로 8시간 정도 계속 켜 놓을 수 있었습니다. 오래 가죠?

스위치가 없는 다른 단자에는 어떨까요? 다른 배터리나 컴퓨터의 단자에 꽂았을 때 안 켜진다면 다시 빼서 꽂으면 됩니다. 한 번씩 꽂을 때마다 ON/OFF라고 생각하면 되죠.

 

만원으로 방을 가득 채우라 하신다면…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6)

저는 방에서 형광등보다는 스탠드를 켜놓습니다. 낮은 조도의 차분한 분위기를 좋아하기 때문이죠. 샤오미 LED 라이트를 켜두니 스탠드보다는 덜 밝지만 적절했습니다. 빛의 색은 약간 노랗습니다. 책을 읽기도 딱 적당하고, 자기 전에 침대 머리맡에서 무드등으로 쓰기도 유용했습니다. 3평 정도 되는 방을 이 작은 플래시가 구석구석 채우는데 놀라울 정도였죠. 만원의 소소한 행복입니다.

 

안에서 얼마나 밝아질까요?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7)
샤오미 LED 라이트를 켜기 전과 후. 이 정도의 느낌으로 환해집니다.

이 정도로 밝습니다. 책상 스탠드에 비할 바는 아니지만 책상 위, 독서실 개인 자리 등 작은 공간에서 부족함이 없습니다. 빛이 부족한 실내에서 소품 사진을 찍을 때 훨씬 도움이 되기도 했습니다.

 

밖에서 얼마나 밝아질까요?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1)
샤오미의 액션캠, ‘이 카메라’가 특별 출연해 주셨습니다.

저는 자전거를 시원한 밤에 타야 제맛이라고 생각하는데요. 자전거용 플래시는 왜 배터리가 항상 금방 닳을까요. 그래서 스마트폰 거치대에 샤오미 배터리를 놓고 라이트를 달았더니 꽤 그럴싸했습니다. 바닥 쪽으로 45도 정도 숙여주니 적절하네요. 영상으로 짤막하게 담아봤습니다.

어두운 길에 들어설 때 불을 켜보니 생각보다 밝았습니다. 자전거용 플래시가 없다면 이렇게 써도 괜찮겠네요. 하지만 스마트폰 거치대가 없으시다면 매달기가 난감하니까 그냥 저렴한 자전거용 플래시를 사시는 게 좋겠네요. 혹은 샤오미 LED 라이트를 자전거 플래시로 쓸 수 있는 더 좋은 방법을 아신다면 알려주세요.

 

결론 – 쓸데없지만 그냥 하나 사둬도 좋은 미니 플래시

xiaomi led light usb flash review (8)

샤오미 LED 라이트는 조그마한 개인 공간에서 아늑한 조명이 필요할 때 좋습니다. 샤오미 보조 배터리가 있다면 당장 지르셔도 괜찮습니다. 디자인도 깔끔하니 그냥 꽂아둬도 좋고, 가격도 싸고, 그렇게 갖고 있다 보면 생각보다 쓸 일이 자주 생길지도 모릅니다. 샤오미가 지금처럼 좋은 비지떡을 많이 만들어줬으면 좋겠습니다.

 

사세요

– 스마트폰 플래시보다 더 밝은 빛이 필요하신 분
– 침대 머리맡에 놓을 간단한 무드등이 필요하신 분
– 보조배터리를 샀지만 막상 자주 안 쓰셨던 분
– 독서실에서 공부할 때 활용하시려는 분
– 밝기가 아쉬우신 분 (2개를 사시고 16000mAh 샤오미 보조 배터리도 같이 사세요)

사지 마세요

– 침침한 스탠드 조명보다 형광등처럼 환한 불빛이 좋으신 분
– 다기능 무드등을 찾으시는 분
– 보조 배터리로 스마트폰 충전하기 바쁘신 분

구매하기-미스터쿤-06

디자인과 만듦새
오염에 버티는 능력
불빛의 밝기
몸의 유연함
샤오미 보조배터리와의 궁합
가격의 타당함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