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리어답터 독자 분들은 어떨 때 구매 충동이 느껴지시나요? 할인이 팍팍 적용된 가격 탭을 볼 때? 월급이 들어왔을 때? 저는 신기한 물건을 봤을 때입니다. 겉으로 봤을 때 화려한 제품도 있지만, 어떤 제품은 사연을 들었을 때 더 신기하고 그 가치가 빛나 보입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사연이 가득 담긴 제품들을 모아보았습니다.

 

1. 100% 야자수 잎으로 만드는 접시

wadiz_0722_01

겉으로 보았을 땐 평범해 보이는 접시. 하지만 이 접시는 남인도 청정 지역에서 자라는 야자나무의 큰 낙엽과 깨끗한 지하수만을 사용해서 만든 접시입니다. 야자수 낙엽을 모아 깨끗한 지하수로 세척을 하고 열 압축으로 성형하여 모양을 만든다고 합니다. 제작 과정에 화학 성분이 전혀 사용되지 않는다고 하니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죠?

wadiz_0722_02

또한 전자레인지, 오븐, 냉장고나 냉동실에서도 불타거나 찌그러지지 않고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wadiz_0722_03

30g 정도로 가볍지만 플라스틱 제품만큼이나 튼튼한 것도 빼놓을 수 없는 장점인데요. 건조한 음식을 담아 둔다면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고, 물기가 많은 음식이라도 잘 말리면 재사용이 가능하다고 하니 실용성 측면에서도 나쁘지 않네요.

wadiz_0722_04

곧 국내에서 첫 선을 보일 이 제품은 배송비를 포함하여 5,000원부터 선주문이 가능하다고 하니, 한번 둘러보시는 게 어떨까요?

관련 링크: 100% 야자수 잎 접시 본플라(Bon Plats)

 

2. 부러진 야구 배트로 만드는 연필꽂이

wadiz_0722_05

사진 속 연필꽂이에서 무엇이 연상되나요? 이 연필꽂이를 비롯해 사진꽂이, 명함꽂이, 펜홀더, 클립홀더는 모두 부러진 야구 배트로 만들어진 것입니다.

wadiz_0722_06

야구 배트인 하드 메이플 (견고하고 결이 곱기로 소문난 목재입니다.) 소재로 목공예 장인의 수작업을 거쳐 만들어진다고 하네요. 부러진 방망이마다 모양과 결이 조금씩 다르니,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제품이 탄생할 수 있겠죠.

wadiz_0722_07

야구를 정말 사랑하는 분들, 야구를 생활 속, 곁에도 두고 싶으신 분들 그리고 특별한 인테리어 제품을 찾고 계셨던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관련 링크: 부러진 야구 배트로 만드는 연필 꽂이

 

3. 한복 고름이 달린 티셔츠

wadiz_0722_08

이 티셔츠에 숨어있는 모양과 의미가 보이시나요? 한복디자이너 그룹 ‘한복 판’이 만드는 한복 티셔츠입니다. 전통 당의의 보(가슴과 어깨에 부착하는 수)를 모티브로 한 태극무궁화 일러스트가 티셔츠 전면에 프린트 되어 있죠.

wadiz_0722_09

뒷면에는 광복 70주년을 맞아 나라를 되찾은 날짜 ‘19450815’가 타이포그라피로 표현되어 있습니다.

wadiz_0722_11

이 프로젝트에서 인기가 좋았던 부분은 고름인데요. 브로치 형식으로 티셔츠에 탈부착이 가능합니다. 고름은 각 디자이너 성격에 따라 특색 있게 제작되었습니다.

wadiz_0722_10

크라우드펀딩으로 제작되어 판매될 이 티셔츠의 가격은 브로치를 포함하여 16,000원입니다. 의미없는 알파벳으로 도배된 티셔츠에 질리신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관련 링크: 한복 티셔츠

 

신박한 제품은 가전 기기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그릇에도, 연필꽂이에도, 티셔츠에도 새로운 도전들이 계속되고 있답니다. 아직 세상에 나오지 않은 이 제품들은 생산 비용 마련을 위해 현재 크라우드 펀딩으로 선주문을 받고 있습니다. 시중에 판매되기 전, 선주문으로 구매하시는 당신이 진정한 얼리어답터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지금까지 오늘도 당신의 상상이 현실이 되는 곳, 와디즈였습니다!

 

※ 본 콘텐츠는 얼리어답터 파트너 사에서 제공받았습니다.
Sponsored Content by 와디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