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6는 멋지지만 연약한 편입니다. 제 주위에 아이폰 6를 쓰는 분들이 꽤 있는데요. 그 중 두 분은 최근 화면이 깨져 아픔을 겪고 있습니다. 바지 주머니 높이에서 떨어뜨리거나 뒷주머니에 넣으셨다가 깨뜨리셨다고 하는데요. 얇아서 그만큼 충격에 약하다는 거겠죠. 디자인을 좀 해치긴 해도 떨어지는 충격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케이스가 필수일 듯합니다. 이번에 리뷰한 제품은 아이폰 6를 보호하면서 충전도 할 수 있는 멀티플레이어 케이스, 아이워크 파워케이스(iWalk Power Case) 입니다.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1)

장점

– 약한 아이폰을 잘 보호한다.
– 아이폰을 마이크로 USB로 충전할 수 있게 된다.
– 비상 시 보조배터리의 역할도 한다.
– 손으로 쥘 때 안정적이다.

단점

– 못생김이 아이폰에 옮는다.
– 충전 용량이 조금 아쉽다.
– 비싸다.

 

자기 홍보를 열심히 하는 첫 인상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2)

평범함이 돋보이는 패키지는 아이워크 파워케이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도록 투명합니다. 애플의 액세서리 인증인 MFi(Made For iPhone) 마크, 그리고 미국 국군용 규격인 MIL STD 마크도 눈에 띕니다. 낙하 테스트를 통과한 제품이란 뜻인데 흔하진 않죠. 위에서 말씀드렸던 제 주위 분들께 꼭 필요했던 마크네요. 이 녀석이 통과한 810G-516.6은 규칙적이지 않은 충격에 견디며, 1.2m의 거리에서 떨어져도 안전하다는 뜻입니다. 색상은 화이트, 골드, 블랙의 3가지가 있고 리뷰에 사용된 제품은 화이트와 골드입니다.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3)

구성품은 케이스 본체와 충전용 마이크로 USB 케이블, 그리고 영어와 중국어로 된 설명서입니다. 막상 한글은 없는데요. 제조사에 따르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는 제품이라고 합니다.

 

튼튼하지만 세심함은 부족한 생김새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4)

화이트는 깔끔하지만 단순한 느낌입니다. 골드 색상은 진하지 않으면서 표면에 연한 펄이 들어갔습니다. 단조롭지 않아서 개인적으로는 골드가 더 끌리네요.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5)떨어질 때의 충격을 흡수하기 위해서 네 귀퉁이는 단단한 고무재질로 마감되어 있습니다. 때문에 디자인은 조금 투박합니다. 참고로 골드 색상의 귀퉁이는 회색, 블랙 색상의 귀퉁이는 검은색인데요. 흰색 본체에 검은색 귀퉁이는 조금 이질감이 있네요. 하단에는 마이크로 USB 단자가 있어서 케이스에 들어있는 배터리를 충전할 수 있습니다.

 

아이폰 6에게 입혀봤습니다.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6)

안쪽의 옆면에는 얇고 폭신한 천이 덧대어져 있어서 아이폰을 끼울 때 흠집을 방지합니다. 상단의 뚜껑까지 결합해 보니 틈이 없이 꽉 물리는 견고한 느낌이 들어 안정적이었습니다.

 

단단해진 내 물건을 봐줘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7)

아이워크 파워케이스의 무게는 83g, 두께는 12.9mm 입니다. 아이폰을 끼우면 무게는 212g이 되죠. 배터리가 들어있는 케이스치고는 가볍고 슬림합니다.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8)

여성분이 쥐고 사용하기에도 크게 불편함이 없는 무게와 부피입니다. 충격 보호 기능이 있는 케이스임에도 뒷면은 의외로 깔끔한 인상을 줍니다.

 

아이폰 6를 한 번도 완충하지 못하는 용량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9)

“아이워크 파워케이스는 2400mAh의 배터리 용량을 갖고 있다. 이는 3.7V 전압일 때를 말한다. 아이폰은 5V로 승압해서 충전해야 하는데 이 때의 올바른 실제 용량을 구하시오.” 네, 계산해보면 파워케이스의 실제 용량은 약 1776mAh가 됩니다. 실제 충전할 때는 다른 손실이 조금 더 발생하고, 아이폰 6의 배터리 용량은 1810mAh니까 한 번 정도의 충전만 간신히 가능합니다. 이 부분은 좀 아쉽네요. 물론 배터리가 더 커졌다면 부피도 같이 커졌겠죠? 케이스를 씌우면 어차피 두꺼워지는데 용량을 좀 더 높였다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이제 아이폰을 마이크로 USB로도 충전할 수 있게 됐습니다.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10)

용량의 아쉬움을 떠나 한 가지 편해진 것은 라이트닝 케이블을 꼭 갖고 다니지 않아도 된다는 겁니다. 아이워크 파워케이스로 아이폰을 충전하고 케이스의 배터리는 다시 마이크로 USB로 충전하면 되니까요. 입력과 출력은 모두 5V/1A로 정상적인 충전 속도를 보여줬습니다. 이제 라이트닝 케이블을 갖고 다니지 않아도 충전하기 좀 더 쉬워질 것 같습니다. 아직은 여러 곳에 마이크로 USB 케이블이 많으니까요.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11)

뒷면에 있는 작은 버튼을 누르면 충전이 시작됩니다. 3개의 LED가 발광하는 걸 보면서 케이스에 남아있는 배터리 양을 대략 가늠해 볼 수 있죠. 불빛 하나당 30% 정도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L자형 이어폰을 위한 배려가 세심합니다.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12)

보통의 케이스보다 부피가 크기 때문에 이어폰을 꽂을 때 조금 애매할 수 있는데요. 이어팟을 비롯해 보통의 이어폰은 이상 없이 끼울 수 있습니다. L자형 플러그인 이어폰을 끼울 때는 이렇게 귀퉁이를 살짝 열고 꽂으면 됩니다. 이어폰이나 케이스 둘 중 하나를 포기하는 일이 없도록 만들어 준 의외의 세심함이 놀라웠습니다. 당연히 보기는 좀 안 좋아지지만요. L자형 플러그인 비싼 이어폰을 쓰는 저는 훨씬 든든했습니다.

 

아이폰6의 건강을 위한 케이스(겸 배터리)

iwalk power case chameleon i6 iphone 6 case review (13)

아이워크 파워케이스는 외적인 디자인 보다는 튼튼한 안정감과 충전의 편리함을 갖춘 내면이 매력적인 녀석입니다. 정가는 5만9천9백원으로 다소 비싼 감이 있습니다. 하지만 언제 바닥으로 떨어뜨릴지 모르는 아이폰 6를 낙하의 충격에서 보호하고 싶다면 디자인을 조금 감수하더라도 나쁘지 않은 선택입니다. 배터리는 보너스라고 생각하시면 편하겠네요.

 

사세요

– 아이폰 6를 자주 떨어뜨리시는 분
– 라이트닝 케이블을 갖고 다니기 귀찮으셨던 분
– 보조배터리를 따로 들고 다니기 귀찮으셨던 분
– 너무 투박하지 않은 충격 보호용 케이스를 찾으시는 분

사지 마세요

– 디자인을 가장 중시하는 패션 피플
– 기계적인 디자인 보다는 감성적인 디자인을 좋아하시는 분
– 보조배터리라면 10000mAh 정도 되어야 든든하신 분
– 아이폰을 단 한 번도 바닥에 떨어뜨린 적 없는 거미손을 가지신 분

 

* 본 리뷰에 사용된 제품은 iWALK로부터 제공받았습니다.

 

디자인
케이스 성능
배터리 용량
편의성
가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