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동안 얼리어답터는 샤오미 보조배터리를 비롯해 충전 관련 아이템을 많이 소개했었는데요. 이번에 소개할 제품은 비슷하면서도 조금 다릅니다. 전력을 저장해 다른 기기로 전달하는 방식이 아닌 자체적으로 전력을 생산하는 발전소 같은 제품이죠.
candle charger__ (4)캔들차저(Candle Charger)입니다. 겉으로 보기엔 캠핑장에서 사용하는 커피포트처럼 생겼습니다. 하지만 약간의 수고를 더하면 전력을 쉽게 생산할 수 있다고 하네요.

candle charger__ (1)

사용 방식은 간단합니다. 불을 피운 후 그 위에 물을 올려놓기만 하면 세상에서 가장 작은 화력발전소가 됩니다. 커피포트처럼 물을 끓이면서 동시에 전력을 얻을 수 있습니다.

캠핑장이 아닌 일생 생활에서도 얼마든지 활용 가능합니다. 요즘 방 안에 향초 한두 개씩은 있을 테니 이왕 피울 향초, 캔들 차저를 이용한다면 스마트폰도 충전하고 커피도 마실 수 있지 않을까요? 정전 같은 특수 상황이 아니면 그다지 쓸 곳은 없어 보일 수도 있을 것 같기는 합니다.

candle charger__ (1)

동봉된 양초 하나로 6시간 동안 사용 가능하며 출력은 2.5w로 낮은 편이지만 총 2대의 아이폰을 완충할 수 있다고 합니다. 물을 끓일 수 있는 부분의 용량은 150mL로 믹스커피 2잔을 마실 수 있죠. 아이폰 주인끼리 충전을 기다리면서 커피 한잔씩 나눠 마시면 됩니다.

candle charger__ (3)

현재 캔들차저는 킥스타터에서 펀딩 진행 중입니다. 가격은 65달러(약 7만5천원)며, 배송은 올해 12월로 예정되어 있네요. 날씨가 추우면 배터리도 빨리 닳습니다. 겨울 캠핑을 즐긴다면 미리 준비해 두는 것도 나쁘지 않겠네요.

참고링크 : 킥스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