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보이는 옷들은 “쿠니히코 모리나가”라는 디자이너가 발표한 옷입니다.
멀쩡한 사람을 히끼꼬모리로 변신 시키는 옷처럼 보이는데요.
실은 모바일 기기로부터 보호하는 옷이라고 합니다.

 

10384051_562491697202316_8629702102793105645_n
전자파를 차단하는 패브릭 소재, 틈을 허용하지 않기 위해 레이저 컷팅을 했고, RFID를 차단할 수 있습니다.
이 옷의 주머니에 스마트폰을 넣어두면 스마트폰이 자동으로 차단되어 SMS중독, 인터넷 중독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디자이너는 설명하고 있습니다.

 

10364202_562491727202313_2736400389274687648_n

 

10175018_562491713868981_86778603313980986_n

10371444_562491773868975_6351176349731911341_n

그보다는 이런 옷을 입지 않기 위해서라도 스마트폰 중독에서 벗어나게 하는 충격효과가 더 클 것 같네요.
천만다행으로 판매하지 않는 콘셉트 디자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