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가 새로운 광고를 공개했습니다. ‘G4 여심 공략법’이라는 시리즈인데요. G4의 카메라 성능을 강조하는 5편의 영상입니다. 일단 하나씩 보겠습니다. (영상이 짜증 날 수 있으니 각오하고 스크롤 바를 내리세요.)

https://www.youtube.com/watch?v=ERvp3lhLaro&list=PL5LKZHnH3JMbT6msM9w8tpOjZWd3GREsv&index=1

눈치 없이 인증샷도 찍지 않고 처묵처묵하는 남자와 쿠사리를 주는 여자. G4의 화이트밸런스 조절 기능으로 사랑 받는 남친으로 거듭날 수 있다고 합니다.

https://youtu.be/o7-Lo9geGh8?list=PL5LKZHnH3JMbT6msM9w8tpOjZWd3GREsv

난데없이 공원에서 시구하는 여자와 멍 때리는 남자. G4의 셔터스피드와 ISO 조절 기능으로 날 뛰는 개조차 순간포착할 수 있는 남친이 될 수 있다고 합니다.

https://youtu.be/uecCSuB2RTw?list=PL5LKZHnH3JMbT6msM9w8tpOjZWd3GREsv

한밤 중에 폭죽으로 무언가 메시지를 보내는 여자와 제대로 담아내지 못하는 남자. G4의 샤터스피드 조절 기능과 F1.8 렌즈로 숨겨진 메시지까지 제대로 확인할 수 있는 남친이 될 수 있다고 합니다.

https://youtu.be/fhzx6GdLvkQ?list=PL5LKZHnH3JMbT6msM9w8tpOjZWd3GREsv

바닷가에서 셀카 하나 제대로 못 찍는 남자와 이런 남자가 짜증나는 여자. G4의 전면 800만 화소 카메라, 뷰티 모드, 제스처 샷으로 셀카쯤은 뽀샤시하게 찍을 수 있다고 합니다.

https://youtu.be/_F6d8cqjW4g?list=PL5LKZHnH3JMbT6msM9w8tpOjZWd3GREsv

아름답게 핀 꽃을 접사로 찍고 싶지만 번번히 실패하는 남자와 왜 그러는지 모르겠지만 이 남자를 혼내는 여자. G4의 매뉴얼 포커스 기능으로 접사도 훌륭하게 찍을 수 있다고 합니다.

https://youtu.be/-dZk2jVGBqc?list=PL5LKZHnH3JMbT6msM9w8tpOjZWd3GREsv

마지막 영상입니다. 재미있기는 합니다만 슬슬 짜증이 나는 군요. 사진 하나 못 찍는다고 남자가 무릎까지 꿇어야 하다니 말이죠. 굳이 무릎을 꿇리는 여자도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기존 남녀의 차이를 불편하게 강조해 논란이 됐던 몇몇 광고처럼 보일 수도 있을 것 같네요.

G4_AD

광고에 등장한 남녀는 영화 ‘족구왕’ 커플로 알려진 안재홍, 황승언 배우입니다. G4의 카메라 성능을 설명하는 엑스트라(?)는 누군지 모르겠지만 목소리의 주인공은 모 사이트의 리뷰어입니다. 평소 IT 테크 제품에 관심이 많은 분이라면 알 수도 있는 리뷰어죠.

모 사이트는 최근 한 커뮤니티에서 불편한 행동으로 논란을 빚기도 했습니다. 일반 대중은 관심 조차 없을지도 모르겠지만 LG나 광고 대행사 담당자도 몰랐던 사실인지 궁금하네요. 적어도 그 커뮤니티에서는 전혀 공감을 얻지 못할 광고로 보입니다. 이런 내용은 둘째 치더라도 남녀 관계를 굳이 저렇게 편향되게 설정해야 했을까요? 끝.

신언재
고르다 사다 쓰다 사이에 존재하는 쉼표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