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ievice_06

DSLR로 영상 촬영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었다. 최근까지만 해도 영상 촬영은 전문적인 기술을 가진 사람들의 전유물이었을지 모르겠지만 기술의 발달과 사회 분위기의 변화로 일반인들도 쉽게 다룰 수 있는 세상이 왔다. 하지만 성능 좋은 카메라는 여전히 비싸고 기초 지식이 없다면 제대로 다루는 것조차 힘들다. 재밌고 쉽게 영상을 찍고 싶지만 DSLR이 부담스러운 당신에게 좋은 물건이 있다. 인디바이스(IndieVice)는 평범한 스마트폰도 고급진 카메라로 바꿔주는 역할을 한다.

‘내가 가진 스마트폰은 신제품이 아닌데 가능할까?’라는 물음을 가질 수도 있지만 전혀 문제 없다. 다른 제품과의 호환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 폐쇄적인 물건은 도태되는 시대다. 인디바이스도 그 점을 잘 알고 있다. 아이폰과 갤럭시는 물론 거의 모든 스마트폰에 호환된다.

indievice_08

스마트폰에 직접 터치하지 않아도 블루투스를 이용해 조작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어 있어 사용 또한 편리하다. 우리가 전문 촬영 장비를 다루지 못 하는 이유는 많다. 그 중 하나가 잘 모른다는 것인데, 인디바이스로 깔끔하게 해결 가능하다. 결국 조작하는 것은 평소 사용하는 스마트폰이기 때문이다. 활용하지도 못 하는 조리개 값, 셔터스피드, 감도, 화각 등을 공부하지 않아도 된다는 말이다.

indievice_04

전문가를 위한 액세서리도 존재한다. 마이크, 삼각대, 스트로보는 물론 보조 뷰어로 활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 거치대도 있다. 고프로를 사용하는 유저를 위해 고프로 전용 어댑터도 있다. 어안렌즈와 광각렌즈도 있어 때에 따라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다. 인디바이스 전용 렌즈가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방법은 있다. DOF 어댑터를 이용한다면 다른 렌즈를 인디바이스에 장착할 수 있다. DSLR을 보유한 유저라면 인디바이스를 통해 스마트폰을 서브캠으로 활용할 여지가 생기는 것이다.

indievice_02

인디바이스는 현재 킥스타터에서 펀딩 진행 중이다. 75달러(약 8만원)부터 기본 렌즈 구성품을 받을 수 있지만 블루투스 기능을 사용하고 싶다면 최소 125달러(약 14만원)를 투자해야 한다. 고프로 어댑터 포함은 174달러(약 20만원), 어안렌즈와 광각렌즈가 포함된 구성은 220달러(약 25만원)다. 그 외에도 다양한 구성이 있으니 필요에 따라 선택하면 될 것 같다. 배송은 내년 3월로 예정되어 있다.

참고 링크 : 킥스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