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만 보면 아이폰6 유저는 욱할 만 하겠죠? 그렇다고 갤럭시 S6 엣지 유저가 뿌듯해 하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삼성 미국 지사가 갤럭시 S6 엣지와 아이폰6 비교 광고 2편을 유튜브에 공개했는데요. ‘모든 스마트폰은 동등하게 만들어지지 않는다(Not all smartphones are created equal)’며 갤럭시 S6 엣지가 아이폰6보다 낫다는 내용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uyMTAKx5BEA

첫 번째 영상입니다. 갤럭시 S6 엣지는 무선 충전이 되고 전면 카메라의 화각이 넓다고 어필하고 있습니다. 반대로 아이폰6는 모두 지원하지 않죠.

두 번째 영상. 갤럭시 S6 엣지는 측면 디스플레이가 있어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역시 아이폰은 지원하지 않는 부분이죠.

SS

더 이상 내장배터리로 아이폰을 놀리지 못해서 이런 걸까요? 미국 광고 문화가 비교 콘셉트가 많기는 하지만 갤럭시 S6 엣지가 국내외에서 호평을 받고 요즘, 굳이 왜 이런 광고를 했나 싶네요. 예전에 옴니아와 아이폰3GS 비교했던 광고가 생각나기도 하고요. 이런 광고를 하지 않아도 소비자가 비교하고 선택하기에 충분한 제품을 만드는데 여전한 삼성의 광고 방식이 아쉽습니다.

 

신언재
고르다 사다 쓰다 사이에 존재하는 쉼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