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ky10

터치패드 키보드를 소개합니다. 언뜻 보기엔 블루투스 키보드인데 키보드와 터치패드의 기능을 하나로 모았죠. 휴대가 간편해서 들고 다니기에도 부담이 없습니다. 이전에 소개한 월드IT쇼에서도 선보인 제품이기도 하죠.

moky7

이름은 모키(Moky)입니다. 143x270x8mm의 크기로 기존 태블릿 전용 키보드와 유사한 수준입니다. 색상은 오렌지와 블루, 2종류가 있고요. 블루투스 4.0을 사용하며 하루 평균 4시간씩, 3개월 동안 사용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전용 플립 커버는 키보드 보호 기능뿐만 아니라 스마트기기의 거치대로도 사용할 수 있죠.

moky11

키보드 방식은 팬타그래프입니다. 신속하고 정확한 타이핑이 가능하다고 하죠. 가장 눈에 띄는 기능은 터치패드입니다. 물론 하단부가 터치패드 영역이라고 하기엔 조금 좁아 보이긴 하죠.

moky2모키가 새로운 개념의 키보드인 이유는 키보드 위 전체를 터치패드 영역으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이죠. 하단부 중앙 부분에 손가락을 대면 IR 레이저 센서를 통해 키보드 위를 터치패드처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드래그, 클릭, 탭, 멀티 터치 등 기존 터치패드의 모든 제스처를 지원하죠.

moky5국내 기업이 만들어서 더욱 친근한 모키는 지금 인디고고에서 펀딩 중입니다. 가격은 49달러(5만 4천원)네요. 배송은 10월입니다. 사용 가능한 OS는 윈도와 OS X 그리고 안드로이드입니다. iOS에서는 키보드 기능만 지원된다고 합니다.

참고 링크 : 인디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