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의 보급형 태블릿 PC ‘갤럭시 탭4 8.0’이 지난 (2일)부터 KT와 LG 유플러스 전용으로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통신사를 통해 발매됐으니 광대역 LTE를 지원하겠네요.  8.0  모델을 시작으로 7.0과 10.1 모델도 곧 출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얼마전 삼성은 갤럭시탭S라는 새로운 시리즈를 출시했었죠? 이건 보급형이 되는 겁니다. 7.0은 보급형의 소형, 10.1은 보급형의 대형.  갤럭시탭S는 고급형. 참 쉽죠?

갤럭시탭은 잊어라. 갤럭시탭 S
666

 

갤럭시탭4 8.0은 보급형 모델 답게 크게 눈에 띄는 점은 없습니다.  8인치 디스플레이에  7.1mm의 슬림베젤이 적용되었고 1280 x 800 (WXGA) 해상도의 TFT LCD 를 사용했습니다. 해상도가 HD라니! 삼성답지 않네요.
그 밖의 스펙은 1.2 GHz 쿼드코어 프로세서, 1.5GB 램, 16GB 내장메모리, 4,450mAh 배터리, 무게 326g,  300만화소 후면카메라, 130만화소 전면카메라입니다. CPU외에는 달라진게 거의 없어서 갤럭시탭3에서 이름만 바꿔서 출시했어도 아무도 알아채지 못했을 듯 합니다. 갤럭시 탭4의 출고가는 429,000원입니다.

 

777

 

안드로이드 킷캣 (4.4) 운영체제를 지원하며 컬러는 화이트와 블랙 두 가지 중에 선택할 수 있습니다. 구매 포인트가 전혀 없죠?
삼성전자도 그걸 알았는지 구매자 전원에게 디지털 매거진 ‘블룸버그 비즈니스 위크+’  1년 무료 구독권을 선물한다고 합니다. 이제 구매 포인트가 생겼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