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에서 고급화 전략으로 내놨던 무선 이어폰에 뒤이어 가격대와 기능을 좀더 다양하게 조합하기 시작했네요. 기존 제품의 가격대보다 한층 저렴한 보급형 무선 이어폰 제품을 새롭게 출시합니다.

동글동글하면서도 컬러풀한 WF-C500는 외관 모습으로 시선을 끌죠. 에르고노믹 서피스 디자인으로 편안한 장착을 고안한 것이 특징입니다.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빼고 플레이 지속시간을 늘려 일상생활에서 가볍고도 직관적으로 사용하기 편한 무선 이어버즈라고 하네요.

5.8mm 다이내믹 드라이버와 디지털 업스케일링 기술인 DSEE(Digital Sound Enhancement Engine)를 탑재해 사운드 품질을 향상시키고 소니의 헤드폰즈 커넥트(Headphones Connect) 앱과의 연결로 사용자 취향에 맞게 EQ 설정이 가능합니다. IPX4 등급의 생활 방수가 지원되고 1회 충전 후 10시간 동안 플레이할 수 있고 충전 케이스를 통해 1회 추가 충전으로 총 20시간 재생이 가능합니다.

좀더 리즈너블한 가격으로 소니의 완전 무선 이어폰을 만나볼 수 있겠네요. WF-C500는 화이트, 그린, 오렌지, 블랙 총 4가지 컬러로 일본 기준 10월 8일 출시 예정이며 가격은 1만1천엔(약 12만원)입니다.

산뜻한 컬러와 가격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