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글라스가 단연 핫이슈네요. 페이스북과 레이벤 협업으로 탄생한 스마트 선글라스에 이어 샤오미에서도 스마트 글라스를 선보입니다.

51g의 무게로 탄생한 샤오미 스마트 글라스는 스마트 기능을 일반적인 안경 모양에 맞추기 위해 기기의 무게와 크기 등 구조적인 디자인을 고려해서 MicroLED 이미지 기술을 도입한 것이 특징입니다. 2.4mm x 2.02mm로 쌀알과 비슷한 크기 덕분에 MicroLED는 안경 프레임에 이질감 없이 적용됐네요.

실제 눈이 자외선으로부터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것을 예방하고 MicroLED 디스플레이에 필요한 만큼의 양의 빛만 허용하기 위해 렌즈에는 단색의 디스플레이가 적용됩니다. 또한 격자 형태로 새겨진 렌즈의 내부 표면을 통해 눈 건강에 안전하도록 빛을 굴절시킨다고 하네요. 스마트 글라스에는 듀얼 빔포밍 마이크와 스피커 역시 내장되어 있어 안경을 착용한 채 깔끔한 음질의 통화도 가능합니다.

샤오미 스마트 글라스는 미니어처 센서와 커뮤니케이션 모듈이 포함된 총 497개의 부품으로 구성됩니다. 즉 글라스 렌즈가 단순히 스마트폰의 보조 스크린이 아니라 독립적인 기능을 행할 수 있는 스마트 디바이스 자체가 되는 것이죠. 따라서 알림이나 통화 수·발신과 같은 단순한 작동 뿐만 아니라 샤오미 AI 어시스턴트를 통해 내비게이션, 사진 촬영, 텔레프롬프터, 실시간 번역과 같은 기능을 독립적으로 수행할 수 있습니다.

앞서 언급한 다기능을 수행하기 위해 샤오미 스마트 글라스는 쿼드코어 ARM 프로세서와 배터리, 터치 패드, 와이파이/블루투스 모듈과 안드로이드 시스템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얼굴에 착용하는 스마트 디바이스인 셈이네요. 해당 제품의 가격과 공식 출시일 및 상용화 시기는 미정입니다.

인공지능까지 들어간 샤오미 스마트 글라스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