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게임 콘솔 ‘플레이스테이션(PS)5’가 엄청난 인기 속에 7월18일 전 세계 누적 판매량 1천만대를 돌파했다. 2020년 11월12일 출시되었으니 약 8개월 만에 이룬 엄청난 대기록이다. 초반 물량 부족으로 정가보다 높은 가격에 거래되기도 했고 글로벌 반도체 대란에 생산, 공급 차질이 불가피했음에도 인기몰이는 멈추지 않았다.

전작인 플레이스테이션4는 2013년 11월15일 출시 후 약 9개월만인 2014년 8월10일 1천만대를 돌파했다. PS5는 직전 기록을 1개월가량 앞당기면서 PS 시리즈 가운데 가장 빨리 1천만대 고지를 밟았다.

PS5 흥행에 도움이 된 가장 인기가 많았던 게임 타이틀은 ‘마블 스파이더맨: 마일즈 모랄레스’로 전 세계 누적 판매량 650만개를 돌파했다. PS5 하드웨어를 최대한 활용하는 화려하면서도 부드러운 그래픽으로 화제가 됐다. PS4에서도 플레이 되는 호환성도 판매량 상승에 기여했다.

​그럼에도 경쟁자 엑스박스와 비교해서 독점 게임 타이틀이 부족하다는 지적은 계속되고 있다. 꾸준한 판매량을 이어가려면 독점 게임 타이틀이 무엇보다 중요해서다. 플레이스테이션 1, 2, 4는 누적 판매량 1억대를 넘겼고 PS3 또한 8천700만대 이상 판매됐다. 새로운 독점 타이틀을 포함한 역대 흥행 성적을 넘어서기 위한 새로운 전략이 필요한 시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