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을 향한 그리움은 점점 깊어지고 있죠.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확대에 따른 해외여행 수요 대응을 위해 인천공항 내 스마트 서비스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을 출시했습니다.

‘인천공항 방구석 해외여행’ 앱은 원하는 게임 캐릭터를 선택해 실제 공항에 도입된 셀프체크인과 셀프백드롭 등 다양한 스마트체크인 서비스를 가상공간에서 먼저 체험할 수 있도록 고안됐습니다. 게임의 간접 경험을 통해 키오스크를 좀더 쉽고 빠르게 이해할 수 있다고 하네요.

게임 내 미션을 완수하면 가상 해외여행 체험도 즐길 수 있습니다. 오는 7월 말까지는 미션 완료 후 지급되는 포인트로 공사에서 진행하는 여행 경품 이벤트도 참여 가능하죠. 해당 앱은 셀프체크인뿐만 아니라 추후 웹체크인과 식음료 시설 서비스 등과도 연계해 더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할 예정이라고 하네요.

방구석이 아닌 실제 공항에서 셀프체크인을 경험하는 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네요. ‘인천공항 방구석 해외여행’앱은 안드로이드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합니다.

해외여행의 아쉬움을 달래는 방법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