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40만화소와 초고속 스피드를 동시에 구현했다. 소니 풀프레임 미러리스 ‘알파7R III 리비젼’ 모델이 국내에 출시됐다. 직전 모델의 144만 도트에서 235만 도트로 LCD 디스플레이 성능이 향상됐고 결과적으로 선명하고 생생한 라이브 뷰를 경험할 수 있다. 가격은 직전 모델에서 51만원 가량 인하한 3백9만원이다.

A7R III는 4240만화소 초고해상도와 Eye-AF를 포함하는 정교한 AF를 갖춘다. 이면조사형 35mm 풀프레임 엑스모어 R CMOS 센서와 비온즈 X 이미지 프로세싱 엔진, 프론트-엔드 LSI 조합은 초당 최대 10연사(AF/AE), 최대 15스톱 다이내믹 레인지, ISO 100-3만2천의 상용 감도, 그리고 ISO 50-10만2400의 확장 감도를 지원한다. 최대 5.5스톱의 5축 손떨림 보정 기능은 실제와 같은 아름다운 초고해상도 합성 이미지를 담는데 큰 역할을 수행한다.

AF/AE 추적 상태에서 초당 10연사로 최대 76장의 압축 RAW/JPEG 이미지 또는 28장의 비압축 RAW 이미지를 촬영한다. 고속 10fps 모드는 기계식 셔터 또는 무소음 촬영을 모두 지원하고 라이브 뷰 모드는 최대 8fps 연속 촬영이 된다. 빠르게 움직이는 피사체 촬영에 안성맞춤이다. 이미지 영역의 약 68%를 커버하는 399개의 위상차 검출 AF 포인트와 425개의 콘트라스트 AF 포인트 역시 빠른 AF 속도를 돕는다. 동영상 촬영 최대 해상도는 4K(3840×2160)다.

UHS-II 타입 SD 메모리 카드를 포함한 듀얼 미디어 슬롯을 지원한다. JPEG/RAW 분리 저장, 스틸 이미지/영상 분리 저장, 연속 저장 등 다양한 방식의 콘텐츠 저장 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NP-FZ100 배터리로 작동된다. 와이파이 연결로 파일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 또는 FTP 서버로 전송할 수 있고 외부 플래시 장치와 케이블로 동기화하는 단자를 포함한다. USB 3.2 규격의 USB 타입C 단자 연결 때보다 더 빠른 이미지 전송을 지원한다.

A7R III 리비젼 모델은 6월11일부터 소니코리아 온오프라인 공식판매점을 통해 판매가 시작된다.

DSLR을 능가하는 미러리스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