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독자 개발한 전동킥보드 무선충전 솔루션을 경기도 부천시 역곡역 일대 5곳에 설치했다. LG전자는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킥고잉’과 협업해 무선충전 솔루션의 효율성, 고객 편의성, 안전성 등을 검증하고 이 과정에서 확보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서울시를 비롯해 다른 지역으로 순차 확대하는 지속 가능한 서비스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경기도 부천시에 마련된 무선충전 주차시설 5곳에는 20여 개의 무선충전 킥스팟(KICKSPOT)이 있다. 킥스팟에 무선충전 수신패드를 갖춘 전동킥보드를 주차하면 자동으로 충전이 시작된다. 양사는 이 솔루션이 전동킥보드 공유서비스를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게 도와주고 전동킥보드의 이용률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전동킥보드를 킥스팟에 반납하면 이용요금이 할인되는 시스템을 구축해 고객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또 킥스팟 인근 매장에서 이용할 수 있는 할인쿠폰을 소개하는 등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방안도 검토한다. 킥스팟은 전동킥보드가 인도나 차로에 방치되지 않도록 해 보행자의 불편을 줄이고 거리 미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LG전자는 세계무선충전협회(WPC) 이사회 멤버로 무선충전기술 국제표준을 주도하고 있다. 무선충전기술 연구개발 역량은 물론 높은 안전성을 요구하는 차량용 스마트폰 무선충전모듈 등 다양한 분야의 무선충전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킥고잉은 2018년 9월 국내에서 처음으로 전동킥보드 공유서비스를 선보인 이래 약 120만명의 가입자를 확보하며 운영 데이터를 축적하고 있다.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