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WH-1000XM4 사일런트 화이트’가 국내 시장에 2천대 한정 판매된다. 노이즈 캔슬링 무선 헤드폰 1000X 시리즈 4세대 모델인 신제품은 진줏빛 화이트 컬러가 인상적이며 휴대용 케이스와 케이블을 포함한 구성품 역시 화이트 컬러 마감이다. 2천대 한정판의 가치랄까.

WH-1000XM4 사일런트 화이트 성능은 일반판과 동일하다. 효과적인 노이즈 캔슬링 성능과 헤드폰을 낀채 상대방과 대화가 가능한 ‘Speak-to-chat’, 장시간 착용에도 편안한 설계가 장점이다.

소니 HD 노이즈 캔슬링 프로세서 ‘QN1’ 칩과 듀얼 노이즈 센서 기술, 최신 블루투스 오디오 시스템 온 칩이 탑재되고 이를 통해 업계 최고 수준의 노이즈 캔슬링 성능을 제공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디지털 음질 업스케일링 기술인 DSEE 익스트림은 압축 과정에서 손실된 사운드를 복구해 자연스럽고 원음에 가까운 음질을 제공한다.

Speak-to-chat은 헤드폰 조작 없이 사용자가 상대방과 대화를 시작하면 사용자 목소리를 인식해 자동으로 음악을 일시 정지하는 기능이다. 헤드폰 착용 여부를 감지하는 근접 센서와 2개의 가속도 센서는 헤드폰을 벗으면 음악은 자동 정지되고, 착용하면 다시 재생한다. 적응형 사운드 제어 기능은 사용자가 어디에 있고 무엇을 하고 있는지 감지한 후 상황에 맞게 주변 사운드 설정을 조정한다.

두 개의 블루투스 기기와 동시 페어링이 되고 완전히 충전되면 최대 30시간 연속 작동된다.

소니는 정식 출시에 앞서 한정 수량의 예약 판매를 5월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진행한다. 헤드폰 거치대가 사은품으로 증정된다. 가격은 45만9천원이다. 정식 발매일은 5월20일이다.

진줏빛 스타일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