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말 예정된 윈도우10 새 판올림에 다수의 오디오 개선 업데이트가 포함된다. <더버지>는 애플 무선 이어폰 ‘에어팟’ 사용자들에게 반가운 소식으로 ‘AAC(Advanced Audio Coding) 코덱’ 지원을 언급했다.

​현재 윈도우는 블루투스로 연결되는 오디오 기기를 SBC, 퀄컴 AptX 코덱으로만 통신되도록 제한한다. 블루투스 오디오 기기가 AptX를 지원하지 않으면 SBC로 대체된다. 이 같은 제한은 윈도우 환경에서 에어팟 사용에는 문제없더라도 애플 표준 AAC 코덱을 지원하지 않는 탓에 에어팟 본래 성능을 활용하지 못한다. AAC 코덱이 윈도우에 포함되면 아이튠즈, 애플뮤직 사용자들은 좀 더 향상된 음질의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그간 마이크로소프트(MS)는 윈도우와 연결된 블루투스 헤드폰, 이어폰, 스피커 목록을 모두 표시해 사용자에게 혼란을 줬다. 다음 업데이트는 현재 출력 중인 블루투스 기기만 표시하고 음악을 듣거나 전화를 받는지 등 상황을 구분해 적절한 기기로 자동 전환되는 기능도 포함된다.

​게임용 자동 HDR과 새로운 파일 탐색기 아이콘, 개발자용 리눅스 GUI 앱도 올해 말 판올림 윈도우에서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기능이다.

바람직한 자세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