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비스포크 제트 봇 AI’는 인공지능(AI) 기술로 사물인식 능력과 주행 성능을 개선한 로봇청소기입니다. 100만장 이상의 이미지를 사전 학습해 국내 최다 수준의 사물 인식이 가능한데요.

냉장고, 에어컨, TV, 소파, 침대 등 집안 가전제품과 가구, 그리고 반려동물의 배설물, 양말, 전선, 유리컵 같은 전에는 인식이 어려웠던 장애물까지 구분한다고 합니다. 가구나 가전제품 같은 사물에는 최대한 근접해 꼼꼼하게 청소하고, 애완견 배설물이나 유리컵 등 위험한 장애물은 스스로 회피해 청소를 하는 인공지능 기술이 대단하긴 합니다.

1㎤(한 모서리가 1cm인 정육면체의 부피) 이상의 모든 장애물을 감지하는 2개의 카메라는 마치 사람처럼 공간과 사물을 3차원으로 인식합니다. 또 최대 1m 거리, 좌우 60도까지 주변 지형지물을 입체적으로 감지해 집안 구조를 익히는데요. 자율주행차에 활용되는 라이다(LiDAR) 센서와 힘을 합쳐 높이 1cm 정도의 낮은 장애물까지 감지해 스스로 최적의 경로를 선택하고 주행합니다.

청소 성능도 보통은 아닙니다. 16개의 에어홀로 구성된 ‘제트 싸이클론’과 디지털 인버터 모터가 강력한 흡입력을 구현하고, 마룻바닥에 최적화된 ‘소프트 마루 브러시’가 미세먼지까지 청소합니다. 카펫처럼 먼지가 끼기 쉬운 재질에서는 더 강력하게 청소하고요. 청소가 끝나면 도킹 스테이션 ‘청정스테이션’으로 복귀하는데요. 충전과 함께 먼지통을 자동으로 비웁니다.

스마트싱스 앱 ‘펫 케어’ 서비스는 외출 시 반려동물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고, 반려동물 정서에 도움이 되는 ‘아지냥이’와 손잡고 제작·선곡한 음악 20곡을 로봇청소기 본체 스피커로 재생이 가능합니다.

비스포크 제트 봇 AI는 미스티 화이트, 새틴 핑크, 새틴 블루, 소프트 그리너리, 소프트 썬 옐로 등 5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59만원입니다.

색상, 입맛대로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