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오는 7월31일부로 스마트폰 시장에서 완전히 철수한다. LG 스마트폰 사용자들은 고장 났을 때 제때 수리를 받을 수 있을지 걱정이다. LG전자가 지원 정책을 내놨다.

우선 최대 3년간 안드로이드OS 업그레이드 지원한다. 기존 프리미엄 모델 2년, 일부 보급형 모델 1년에서 각각 1년 추가되는 프리미엄 3년, 일부 보급형 2년으로 연장한다. 스마트폰 사업 종료 이후에도 LG폰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최대한 배려하기 위함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LG벨벳과 LG윙은 2023년까지 OS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

| 기종별 최종 안드로이드OS 버전

OS 업그레이드 대상 모델은 2019년 이후 출시 제품 가운데 프리미엄 및 일부 보급형 모델부터 적용된다. OS 업그레이드 일정은 구글의 OS 배포 일정과 제품 성능, 제품 안정화 수준 등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LG전자 홈페이지에 공지될 예정이다.

사후서비스의 경우 국가별 기준과 법령에 따라 A/S, 부품 공급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국내의 경우 휴대폰 A/S 기간은 제품의 최종 제조일로부터 4년이다. 전국 120여 개 서비스센터를 기존과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다. 간편결제 서비스 LG페이는 사업 종료 후 최소 3년간 유지키로 했다.

LG스마트폰은 5월 말까지 생산된다.

LG폰 없는 미래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