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밝기 6천안루시멘의 고해상도 비즈니스 프로젝터 ‘LG 프로빔’ 신제품을 출시한다. LG 프로빔은 지난해 처음 선보인 LG전자의 비즈니스 프로젝터 브랜드다. 가정용 브랜드는 ‘LG 시네빔’이다.

| LG 프로빔 ‘BU60PST’ 모델

신제품(BU60PST/BF60PST)의 강점은 전작 대비 더 밝아진 6천안시루멘의 밝기다. 프로젝터는 빛을 투사해 화면을 보여주기 때문에 대화면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해상도와 밝기가 중요하다. 촛불 6천개를 동시에 켰을 때 밝기와 유사한 6천안시루멘은 낮에 회의하는 상황에서도 선명한 화면을 보여준다. 일반 램프 광원보다 약 5배 긴 2만 시간 정도를 사용할 수 있는 레이저 광원을 탑재했다. 밝고 선명한 대화면에 무선 연결과 화면 자동 맞춤 등 편의 기능을 탑재한다.

4K UHD 해상도의 BU60PST 모델은 최대 300인치(대각선 762cm) 화면을 제공한다. 비즈니스 프로젝터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WUXGA(1920×1200) 해상도 대비 약 4배 가량 더 선명하고 또렷한 화질을 기대할 수 있다. 최대 명암비는 3백만대 1이고 밝은 부분을 더 밝게, 어두운 부분을 더 어둡게 표현하는 HDR10 기능을 갖춘다.

신제품은 PC에 연결하지 않고도 인터넷 서핑이 가능하고 오피스뷰어, 영상뷰어 등 소프트웨어를 내장해 USB에 저장된 PPT, 엑셀 등 문서나 영상을 바로 볼 수 있다. 스크린 쉐어와 화면 미러링 기능을 이용하면 안드로이드OS 기기의 화면을 실시간으로 공유할 수 있다. 무선으로 연결한 노트북, 스마트폰 화면을 띄워 회의를 진행할 수도 있다.

신제품은 LG전자 B2B 홈페이지에서 구입할 수 있다.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