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 국산차를 생각하면 어떤 차종이 떠오르시나요? 포니, 갤로퍼, ‘각’ 그랜저, 스쿠프 등 현대자동차그룹이 기억 속으로 사라진 추억의 자동차를 다시 만날 수 있는 특별한 행사를 진행합니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L층 쇼케이스에서 10월27일부터 11월8일까지 약 2주간 진행되는 ‘현대 헤리티지 위크(Hyundai Heritage week)’에는 국내 최초 모델 포니와 갤로퍼 총 5대가 전시됩니다. 두 차종에 얽힌 이야기는 미디어 월에서 감상할 수 있다고 하네요. 방문객들을 위한 헤리티지 굿즈를 선물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되었습니다.

전시뿐만 아니라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는 헤리티지 차량 상설 시승 프로그램 ‘헤리티지 드라이브(Heritage Drive)’를 진행합니다. 10월27일 포니2세단, 그랜저(1세대), 스쿠프를 시작으로 11월3일 포니2 픽업, 갤로퍼가 추가된 총 5대 차량이 드라이빙 체험장으로 우리들을 초대합니다.

1회 탑승 시 60분 정도 소요되는 헤리티지 드라이브 프로그램은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고양시를 중심으로 약 7.2km 주행 코스로 운영되며 운전은 담당 구루가 진행하고 한 번에 최대 3명까지(구루 제외) 탑승이 가능합니다.

올드카 마니아는 물론 추억의 차량을 감상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일반인들도 쉽게 지나치기 힘든 이벤트네요. 헤리티지 드라이브 시승 예약은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공식 홈페이지와 현장 등록이 가능합니다.

레트로 감성 물씬 나는 드라이브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