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에서 새로운 TV를 선보입니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혁신적인 제품이죠. 출시를 앞두고 작년부터 이미 큰 관심을 불러온 롤러블(Rollable) TV, 말 그대로 돌돌 말리는 TV입니다.

지난 20일 공식 출시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R’은 전체 화면의 풀 뷰, 일부의 화면만 나타나는 라인 뷰, 그리고 화면이 완전히 숨겨진 제로 뷰 총 세 가지 뷰 타입으로 사용이 가능하며 이로써 공간을 더 다양하고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죠.

‘LG 시그니처 올레드 R’은 롤러블 기능과 동시에 65인치 화면 속 화소 하나하나 OLED의 선명한 화질을 완벽하게 구현합니다. 4K 화질을 갖췄을 뿐만 아니라 4.2채널 100W 출력 스피커를 탑재했습니다.

라인 뷰에서는 음악, 시계, 액자, 무드, 씽큐 홈보드 총 5가지의 모드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모션 센서를 탑재해 웰컴 조명 효과를 내고 제로 뷰에서는 블루투스 스피커로도 활용할 수 있다고 하네요.

초 프리미엄 제품인 만큼 시장 출하가는 1억 원이며 전량 주문 제작됩니다. 스피커 전면의 소재는 덴마크 패브릭 브랜드 크바드라트(Kvadrat)의 원단 4가지 색상 중 선택이 가능하며 서명 각인 서비스도 제공된다고 하네요. 3년간 무상 서비스와 연 2회 특별 점검 서비스 뿐만 아니라 해당 제품 설치 시 서비스 명장과 LG전자 연구원이 함께 집에 방문하는 동행 서비스도 제공됩니다. 과연 LG전자의 혁신적인 명품 TV가 세계적으로 어떤 반응을 불러올지 기대되네요.

보고 또 봐도 놀랍네요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