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이 클래식한 디자인에 삼성 스마트 워치의 디자인 특징인 원형 베젤을 적용한 프리미엄 스마트 워치 ‘갤럭시 워치3’를 공개했습니다. 고급 스테인리스 재질의 45mm와 41mm 두 가지 크기로 출시되죠. 전작 대비 더 큰 디스플레이를 탑재하면서도, 45mm 모델 기준으로 외관은 14% 더 얇고, 8% 더 작고, 15% 더 가벼워져 하루 종일 편안하게 착용하면서 편리한 사용성을 즐길 수 있습니다.

우선 갤럭시 워치3는 헬스 케어 기능을 대폭 강화했는데요. 최첨단 센서를 탑재해 언제 어디서나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을 통해 혈압뿐 아니라 심전도(ECG)를 측정할 수 있습니다.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은 각각 지난 4월과 5월 혈압과 심전도 측정 기능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MFDS)로부터 허가를 받았죠.
또한 혈중 산소포화도까지 측정이 가능해, 혈액 내 산소를 측정해 일정 시간 동안 얼마나 효과적으로 호흡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 스마트워치 라인업 처음으로 낙상 감지 기능도 탑재되어 사용자가 넘어진 후 일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판단될 경우에 최대 4명의 사전에 지정된 연락처로 SOS 알림을 주고 1명의 연락처로는 통화를 연결해 주어 비상상황에 대응할 수 있게 해줍니다. 헬스 모니터링부터 피트니스, 수면 관리까지 손목 위에서 통합된 건강 관리 경험을 제공하죠.

이 외에 고유의 원형 물리 베젤을 활용해 쉽고 편안하게 조작할 수 있으며, 메시지와 인스턴트 메신저 앱에서 이모티콘, 사진을 새롭게 지원해 스마트폰을 켤 필요 없이 스마트 워치에서 바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어 편리합니다.

LTE와 블루투스 모델로 나뉘어 출시되며, 가격은 LTE 모델 45mm가 52만8천원, 41mm가 49만5천원이며, 블루투스 모델 45mm가 47만3천원, 41mm가 42만9천원입니다. 한편, 갤럭시 최초로 더욱 가벼우면서도 견고한 티타늄 소재의 ‘갤럭시 워치3’도 하반기 중 출시할 예정이라고 하네요.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