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만(Harman)의 오디오 브랜드 JBL에서 Dolby Atmos가 적용된 3D 서라운드 사운드바 ‘JBL Bar 9.1’을 출시했습니다.

JBL Bar 9.1는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와 DTS:X 기술이 적용된 무선 5.1.4 채널 3D 입체음향 서라운드로 생생한 몰입감을 제공합니다. 사운드 바 양쪽에 위치한 두 개의 분리형 위성 서라운드 스피커는 무선으로 연결이 가능해 사용 환경에 따라 원하는 곳에 두고 손쉽게 홈시어터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최대 10시간 사용 가능하며, 사용 후에는 사운드 바에 원상태로 장착해 편리하게 충전하고 보관할 수 있죠.

JBL Bar 9.1은 한 개의 사운드 바와 165mm의 서브 우퍼로 구성됐고 820W의 파워풀한 출력으로 넓은 공간을 빈틈없이 채워줍니다. 스마트 모드 EQ는 사용자가 연결한 소스에 따라 영화, 음악 등 콘텐츠에 맞는 사운드를 자동으로 최적화합니다. 연결 방식에 있어서도 옵티컬, HDMI, ARC 등의 기존 유선 뿐 아니라 블루투스 및 와이파이를 기반으로 한 크롬캐스트, 에어플레이 2도 지원해 스마트폰 속 무선 음원 스트리밍을 손쉽게 즐길 수 있습니다. 특히 돌비 비전(Dolby Vision™) 4K 패스스루를 지원해 4K 고화질은 물론, 뛰어난 Dolby 사운드로 품질 저하 없이 즐길 수 있습니다.
JBL Bar 9.1의 가격은 1,390,000원입니다.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