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라이카 카메라(Leica)에서 브랜드를 대표하는 M시스템의 신제품 ‘라이카 M10-R (Leica M10-R)’을 출시합니다.

‘라이카 M10-R(Leica M10-R)’ 카메라는 기존의 M10 시리즈의 뛰어난 성능은 그대로 갖추고, 새롭게 개발된 4천만 화소의 컬러 센서를 탑재해 초고해상도 이미지를 구현합니다.

ISO 100에서 최대 50,000까지 넓은 감도 범위를 제공하며, 업그레이드 된 컬러 센서와 넓은 감도 범위로 더 높아진 해상도는 물론이고 저조도 환경에서도 우수한 성능을 발휘합니다. 최대 16분의 장노출까지 가능하여 삼각대를 활용하면 별의 궤적이나 물의 흐름 등을 더욱 섬세하게 포착할 수 있죠.

이번 신제품은 라이카 M10-P에서 처음으로 선보였던 무소음 셔터 기능을 갖춰 사용자가 온전히 사진 촬영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해주고, ISO 조정 다이얼로 카메라가 꺼진 상태에서도 모든 세팅 값을 조절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더욱 빠른 반응속도의 셔터 릴리즈와 오토포커스, 셔터 릴리즈와 포커스 간 자동 스위칭이 이뤄지는 스마트 오토포커스 모드를 구현해 낼 수 있는 고성능의 마에스트로 2(Maestro II)프로세서를 탑재하여 터치스크린으로 사진을 리뷰 하거나 초점을 맞출 때 한층 더 빠르고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 폰 전용 앱인 ‘라이카 포토스(Leica FOTOS)’를 통해 스마트 폰에서 카메라를 원격 제어를 하고, iOS 또는 안드로이드 장치로 사진을 빠르고 쉽게 무선으로 전송할 수 있어 사용자는 소셜 미디어에 사진을 바로 공유하거나 이미지 편집 후 다양한 방법으로 사진을 공유할 수도 있습니다. 

이번 신제품 라이카 M10-R은 전 세계 라이카 스토어에서 7월 17일부터 만나볼 수 있으며, 가격은 약 8,295달러(약 1천만원)입니다.

조아라
좋은 것만 알려드리는 알고리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