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앤올룹슨이 베오플레이 E8 3세대(Bang & Olufsen Beoplay E8)를 출시했습니다. 작고 가벼워진 외형에 통화 품질, 배터리 등 주요 기능을 대폭 강화한 것이 특징입니다. 깔끔한 디자인은 여전하네요. 색상은 블랙 한 가지입니다.

베오플레이 E8은 뛰어난 사운드 퀄리티와 세련된 디자인이 강점인 완전 무선 이어폰으로 뱅앤올룹슨이 선보인 제품 중 가장 빨리 초기 물량이 완판된 스테디셀러죠.
각 피스에 5.7mm 다이나믹 드라이버가 내장돼 청명한 음질을 자랑하는 베오플레이 E8 3세대는 제품의 소형 경량화로 착용감이 좋아졌고, 통화 품질과 배터리 수명도 업그레이드됐습니다. 특히 3D 모델링과 소비자 테스트를 통해 인체의 다양한 귀 모양·크기에 보다 잘 맞도록 새롭게 설계했습니다. 귀에 쏙 들어가는 미니멀한 사이즈로 이어버드의 크기는 기존 대비 17% 줄었고, 유닛 무게도 한쪽당 5.8g으로 줄어들었습니다.

이어버드의 마이크는 4개로 두 배가 늘었는데 이를 통해 주변 소음은 줄고 목소리는 또렷하게 전달하는 기능이 향상돼 보다 안정적인 통화를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마이크 기능의 개선으로 음악 청취 중 외부 소리를 들을 수 있는 ‘트랜스퍼런시 모드(Transparency Mode)’도 한층 강화됐고요.

배터리 수명은 기존 대비 119% 늘어나 최대 35시간의 재생시간을 자랑합니다. 한 번에 7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며, 배터리가 내장된 프리미엄 가죽 케이스를 통해 4회 충전할 수 있습니다. USB-C 포트를 적용했으며, 무선 충전 기술을 탑재해 Qi 표준 무선 충전기만 있다면 언제 어디서나 선 없이 간편하게 충전할 수 있죠.

블루투스 5.1 버전을 채택해 무선 연결성도 개선됐으며, ACC와 aptX 등 고음질 코덱을 지원해 iOS와 안드로이드 기기 모두에서 선명하고 풍부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습니다. 음악 감상과 트랙변경, 통화, 음성 인식 서비스 등 모든 기능을 이어폰의 터치 인터페이스를 통해 손쉽게 제어할 수 있고 뱅앤올룹슨 어플리케이션(Bang & Olufsen App)의 ‘톤 터치(Tone Touch)’ 기능을 통해 취향에 맞는 사운드를 간편하게 설정할 수 있습니다. 가격은 45만원입니다.

얼리어답터 뉴스에디터
얼리어답터 뉴스 에디터입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