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명 ‘총알 립스틱’으로 유명한 코스매틱 브랜드 맥(Mac) 립스틱이 기존 블랙에서 상큼한 옐로우 색상으로 변신했습니다. 그리고 그 위에는 카카오프렌즈(Kakao Friends) 캐릭터들이 자리를 잡았네요.

이번 맥과 카카오프렌즈 컬래버레이션 ‘러브 립스(Love Lips)’는 스티커로 립스틱을 직접 꾸몄던 컬래버레이션에 이어 네오, 무지, 어피치, 라이언 그리고 프로도까지 총 5가지의 색상의 립스틱을 새롭게 선보이는 두 번째 협업입니다.

레이디 데인저 / 럭키 인 러브 / 씨 쉬어 / 루비 우 / 투 럭!(3만1천원)

카카오프렌즈를 든든하게 이끌고 있는 대표 캐릭터 5인방이 모였네요. 맥을 대표하는 컬러뿐만 아니라 단종된 뒤 판매 요청이 많았던 럭키 인 러브와 투 럭! 색상도 이번 협업을 통해서 다시 판매됩니다.

러브 립스 컬렉션 런칭을 기념해 카카오프렌즈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 내 라이언 카페에서는 2월 8일부터 23일 까지 포토존과 이벤트가 마련된 팝업 스토어를 함께 운영한다고 하네요. 맥X카카오프렌즈 제품은 카카오톡 선물하기에서 구매 가능합니다.

원하는 컬러와 캐릭터가 달라서 고민이네요
김희정
제품을 쓰고 그립니다
얼리어답터 스토어
지금 바로 구매하실 수 있는 제품입니다.